제주 전통음식인 몸국을 맛보려고 찾아간 가시식당

"
제주도 대표 전통음식 ‘몸국’의 참맛"

제주의 전통음식을 찾는 분들에게 추천하는 음식 중 가장 먼저 떠오르는 음식이 바로 몸국이라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몸국은 아주 오래전부터 제주에서 전통적으로 내려온 음식인데, 평상시 보다는 집안에 대소사가 있을 때 단골로 등장하는 음식이었습니다. 이유는 바로 충분한 영양을 함유하고 있으면서 즉석에서 빠르게 많은 양을 요리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몸국’은 돼지고기를 삶으면서 우러난 육수가 기본 베이스인데, 여기에 돼지고기를 발라낸 뼈와 돼지고기의 내장 일부를 넣어 다시 푹 고아 낸 다음 바다에서 나는 모자반과 함께 텃밭에서 키운 배추나물을 넣어 한 번 더 끓여 준 다음 소금으로 간을 한 뒤, 먹기 전에 파와 고추를 썰어 넣은 후, 뼈에서 우러나온 고기와 함께 건더기를 그릇에 떠 놓고 고춧가루를 툭툭 털어 넣고 나면 비로소 제주의 전통 몸국이 탄생하는 것입니다. 

몸국에는 절대 빠져서는 안 되는 재료가 있는데 그것이 바로 모자반입니다. 모자반은 바다에서 나는 해조류의 일종인데, 제주도에서는 모자반을 ‘몸’ 또는 ‘몰망’이라고 부르는 까닭에 ‘몸국’이라 부르게 된 것입니다. 거친 환경에서 생계를 이어온 제주인들의 생활 방식을 엿볼 수 있는 음식이기도 하며, 먹을 것이 풍족하지 않았던 시절, 영양보충을 위한 제주 선인들의 지혜가 깃들어져 있는 음식이라 할 것입니다.

하지만 이제는 과거 제주의 시골집에서만 맛볼 수 있었던 그러한 몸국은 거의 사라졌다고 봐야합니다. 제주도 전역을 다니다 보면 몸국을 만들어 파는 식당들이 많이 있지만, 여행자들의 입맛에 맞게 변형이 되고 퓨전요리 형태로 만들어 파는 곳들이 대부분입니다. 기교를 부리지 않은 투박한 요리 솜씨에 정갈하고 깊은 맛을 내던 과거의 몸국은 없다는 얘기입니다.

오히려 음식점 보다는 마을에서 열리는 축제 때 우연찮게 옛날 맛을 내는 몸국을 만날 때가 많은 것 같습니다. 찬바람이 부는 계절이면 유난히 생각이 나는 요리이기도 한 몸국, 얼마 전에는 몸국을 맛있게 만들어 파는 음식점을 찾다가 표선면 가시리에 있는 가시식당엘 간적이 있습니다. 사람들의 평가가 대체로 나쁜지 않았기에 한번 찾아가봤습니다.

가시리는 두루치기로 유명한 마을이기도 합니다.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유명한 두루치기 맛집들이 너댓 곳은 존재하는 곳인데요, 몸국을 먹으려고 찾아갔던 가시식당 또한 두루치기로도 유명한 집입니다. 그렇다면 이집에서 만들어 파는 몸국의 맛은 어떠할까요.

가시식당으로 가는 길가 옆에 붙어 있는 동네지도가 먼저 눈에 들어옵니다. 과거 교통편이 좋지 않을 때 이곳 가시리에 오려면 아주 큰맘을 먹어야 가능했지만 이제는 제주도에선 꽤 유명한 동네로 변모했지요. 아직까지는 회색의 때가 덜 묻은 제주의 정취를 조금은 느껴볼 수 있는 동네가 아닐까합니다. 동네지도에는 이곳에서 꽤 잘나간다는 유명한 곳들의 콕콕 찝어 표시를 해 놓았네요.

가시식당의 내부입니다. 그다지 큰지 않은 내부이기에 끼니 때 찾아가면 밖에서 기다려야 하는 것은 보통입니다.

몸국을 주문했을 때 나오는 밑반찬, 아주 매워 보이는 청양고추와 미역무침과 김치까지는 평범한데, 맬젓이 눈에 확 들어옵니다.

과거에는 이 맬젓 하나만으로도 밥을 해결할 수 있었는데, 매콤하게 고추를 썰어 놓아 아주 먹음직스럽습니다. 이 정도의 비주얼이면 이미 먹어보기도 전에 입안에 침이 고일 수밖에 없습니다.

몸국이 나왔습니다. 특유의 돼지고기 육수와 파향이 전해지고 고춧가루를 털어 넣어 몸국의 기본에 충실해 보입니다.

내용물을 보니 순대도 들어가 있습니다.

몸국을 만들어 파는 다른 곳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돼지의 내장도 볼 수 있습니다.

몸국의 핵심 재료라 할 수 있는 모자반도 충분히 넉넉하게 들어 있습니다.

고기 또한 자투리 부분으로 투박하게 썰어 넣었습니다.

모자반에 고춧가루를 풀어 넣어 상당부분 상쇄를 시켰다고는 하지만 고기육수의 느끼한 맛은 사라지지는 않습니다. 여기에는 이렇게 맬젓이 한몫을 단단히 합니다.

넉넉하게 들어간 재료에 든든하게 배를 채울 수 있어 좋았지만, 채소가 덜 들어간 부분과 국물이 너무 텁텁하다는 건 단점이네요. 조금만 묽었으면 지금보다는 깔끔한 맛이 나지 않았을까 생각해봅니다. 1인분 7천원

 

페이스북 알림으로 유익한 정보를 받아보세요~ 
페이스북 친구맺기+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표선면 | 가시식당
도움말 Daum 지도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742)
멋스런 제주 (324)
숨겨진 비경 (83)
명품 한라산 (85)
제 주 오 름 (34)
제 주 올 레 (34)
제주맛집&카페 (138)
제주도축제 (40)
캠핑&백패킹 (14)
여행 (28)
전국맛집 (24)
해외여행 (29)
생활의 지혜 (73)
세상과 만사 (524)
사는 이야기 (234)
블랙박스로 본 세상 (18)
블 로 그 (12)
초 대 장 (8)
모든리뷰 (39)




twitter
Daum 블로거뉴스 베스트 블로거기자
get rss
BLOG main image
내가 숨 쉬는 공간의 아름다움
제주의 숨겨진 비경, 맛집, 아름다운 이야기, 현장 등을 많은분께 알리고 있습니다.
by 광제(파르르) 
  • 45,458,949
  • 4792,958
광제(파르르) '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