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는 도저히 상상할 수 없는 베트
남 요리

“통구이 하는 것 보고는 경악, 놀래 쓰러질 뻔..”

얼마 전에 베트남 나짱으로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개인적으로 베트남 음식들은 입맛에 맞는 탓에 해외여행치고 가장 무난한 곳이 베트남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하지만 음식이라는 것이 개개인마다 마다 다르기 때문에 한국사람 모두에게 다 그렇다라고는 할 수 없습니다.

일 년 전에 다녀왔을 때에도 뷔페식당을 함 다녀왔는데, 이번에도 한 번 더 갔습니다. 사실 양과 종류를 중요시 하는 분들에게 뷔페 식당만큼 메리트 있는 곳도 없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하지만 저는 청결하지 못하고 무질서한 베트남의 뷔페식당은 별로더라고요.

지난해 갔을 때 한번 질렸지만, 그래도 이번에는 다른 식당이니까 뭔가 다를 수도 있겠다 싶어 찾아갔습니다. 다른 점이라면 저번에는 해산물 위주의 씨푸드 뷔페였다면 이번에는 비비큐 뷔페입니다. 그렇다고 해산물이 없는 것은 아니고 거의 절반 이상은 해산물로 채워진 것 같았습니다.

베트남의 나짱 지역을 다니다 보면 유난히 비비큐 뷔페식당들이 많은 것 같더군요. 저희들 숙소에서 얼마 떨어지지 않은 곳에도 꽤 큰 규모의 비비큐 뷔페식당이 있어 함 찾았습니다. 이름하여 Zallo.....입니다. 1,2층으로 되어 있고 규모가 큰 편입니다.

그런데 식당으로 들어가려는데, 입구에 사람들이 몰려 있는 것이 눈에 띱니다. 당연히 궁금증 발동, 그 앞으로 다가가 보고는 깜짝 놀랐습니다. 사나운 이빨에 재갈을 물리고 있는 저 것....

헉....실물일까? 의심도 해보았지만,
자세히 보고는 가짜가 아니었습니다. 실제로 악어가 맞았습니다.

세상에...

악어 통구이를 버젓이 길거리에서 하고 있다니...이미 몸뚱아리의 절반 이상이 고기로 짤려 나갔고 옆에는 소스로 보이는 뻘건 국물이 냄비에 끓고 있습니다.

그런데 악어를 통구이로 먹는 것이 베트남에선 일상적인 풍습이 맞는 건가요?

한국에서도 통돼지 바비큐를 어렵게 않게 볼 수 있는 것처럼, 베트남에서는 악어통구이가 일반적인지는 모르겠지만, 길을 가던 사람들이 몰려들어 구경을 할 정도면 아주 쉽게 볼 수 있는 풍경은 아닌 것 같습니다.

악어가 이빨을 그대로 드러내 놓고 있습니다. 살아 있을 때 맹수의 모습 그대로인데요, 국민정서를 떠나 악어고기는 절대 먹을수 없을 것 같더군요. 대체 무슨 맛일까 궁금하기는 합니다.

궁금증을 뒤로하고는 식당 안으로 들어갑니다. 2층에서 바라 본 뷔페식당의 모습, 다양한 종류의 고기와 해산물들이 진열되어 있고 사람들이 접시를 들고 재료들을 자유롭게 집어갑니다.

인원수를 얘기하고 테이블에 앉으면 채소와 라면사리가 담긴 접시가 셋팅되고 커다란 냄비에 육수를 끓일 수 있도록 불을 준비해줍니다. 또한 고기와 해산물을 구워먹을 수 있도록 따로 불도 준비가 됩니다.

이제 본인의 기호에 맞는 재료들을 자유롭게 집어다가 구워 먹기만 하면 됩니다. 하지만 저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이런 종류의 음식점은 정말 맘에 들지 않네요. 재료들이 쉽게 익지도 않을뿐더러 싱싱해보이지도 않습니다. 이제 다시 베트남에 가더라도 뷔페식당은 안가는 걸로..ㅎ

그런데 그닥 먹을 것도 없고 빵 종류만 뜯어 먹고 있는 나에게 일행이 가져다 준 고기 한 접시....맛있으니까 먹어보랍니다. 무슨 고기일까...얼핏 보니 닭고기처럼 보이는데 맛이 없어 보이지는 않았습니다.

자세히 보니 진자 닭고기와 똑 같습니다. 하나 집어서 입에 넣어봅니다. 헉...진짜 닭고기의 맛이 납니다. 먹을 만 하더군요..

일행에게 무슨 고기냐고 물어봤습니다..

악어고기랍니다....헉......ㅜㅜ

혐오감에 도저히 먹을 수 없을 것이란 악어고기를 먹고 만 것입니다. 뭐 모르고 먹으면 약이 된다고 했으니 어쩔 수 없습니다. 그런데 진짜 악어고기는 분간할 수 없을 정도로 닭고기와 맛과 질감이 똑 같았습니다. 

그건데 숙소로 돌아오던 중 만난 러시안 레스토랑에서도 악어 통구이를 만날 수 있었습니다.

이곳에서도 사람들의 사진을 찍고 있는걸 보니 러시아에서도 일반적인 풍경은 아닌 것으로 보입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혐오스럽다거나 경악을 할 정도는 아닌 건가요? 그냥 그 나라의 먹거리 풍습이라고 봐야 맞는 것이겠지요? 어쨌거나 한국 사람들의 눈에는 쉽게 접할 수 없는 신기한 모습임에는 틀림이 없는 것 같습니다.

SNS로 더 유익한 정보를 받아보실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친구맺기+  인스타 친구맺기+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28)
멋스런 제주 (353)
숨겨진 비경 (92)
명품 한라산 (85)
제 주 오 름 (34)
제 주 올 레 (34)
제주맛집&카페 (149)
제주도축제 (40)
캠핑&백패킹 (14)
여행 (31)
전국맛집 (25)
해외여행 (34)
생활의 지혜 (75)
세상과 만사 (545)
사는 이야기 (236)
블랙박스로 본 세상 (18)
블 로 그 (12)
초 대 장 (8)
모든리뷰 (42)




twitter
Daum 블로거뉴스 베스트 블로거기자
get rss
BLOG main image
감성 제주
제주의 숨겨진 비경, 맛집, 아름다운 이야기, 현장 등을 많은분께 알리고 있습니다.
by 광제
  • 47,483,811
  • 6942,192
광제'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