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4시간만 영업, 칼 같이 지키는 동네 음식점

속 풀이에 좋은 음식, 동태찌개만한 것도 없지요.
이제 조금씩 날씨가 추워지기 시작하면 얼큰하면서 속이 확 풀리는 동태찌개를 많이 떠올릴 듯한데요. 오늘도 먹는 재미 못지않게 찾아가는 재미도 쏠쏠한 골목길 숨겨진 맛집 한곳을 소개할까합니다.

제가 블로그에 제주의 맛집을 소개할 때, 보통 두 가지 스타일로 취재를 하는데요. 그중 한 가지는 처음부터 맛집에 대한 정보를 어느 정도 파악한 뒤 찾아가는 것이지요. 보통 공인된 맛집이라고들 하는데, 이런 경우는 처음 찾아갈 때부터 취재를 목적으로 카메라를 들이댑니다.

하지만 다른 경우의 한 가지. 해당 음식점에 대한 정보가 없을 때입니다. 하여 탐색의 개념으로 맛만 보고 그냥 나오는 경우입니다. 이렇게 한번 맛을 보고 난 뒤, 다시 가고픈 마음이 생겼을 때, 비로소 카메라를 들이댑니다. 오늘 소개하는 집이 바로 이러한 집입니다.



동태찌개. 단 한 가지만 취급하는 동네 맛집입니다.
동네사람들만 찾는데도 불구하고 최소 30분, 길게는 한 시간 이상을 기다려야 겨우 동태찌개 한 그릇을 맛볼 수 있습니다. 문제는 영업시간도 고작해야 하루에 4시간 정도, 자칫 신호등에 막혀 몇 분만 늦어도 여지없이 발길을 돌려야 하는 곳이기도 합니다.

시내에서 장사를 하는 처남의 입을 통해 알게 된 음식점. 처음 찾아간 날은 어렵지 않게 먹고 올 수 있었지만, 두 번째는 한발 늦게 도착하는 바람에 발길을 돌렸었고, 결국 세 번째 만에 밖에서 40분을 기다리고 난 뒤에야 카메라에 담고 올수가 있었답니다.


밖에서 기다리는 사이 담아본 실내입니다.
공간이 굉장히 좁습니다. 많아 봐야 20명 정도 앉을 수 있어 보입니다.



이집이 문을 여는 시간은 아침 10시.
점심끼니를 때우기 위한 사람들과 한바탕 홍역을 치르고 난 뒤인 오후 2시 반이 되면 여지없이 문을 닫아버립니다. 재료가 없어서 그러는 건지, 아니면 우리가 모르는 어떠한 사연이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동태찌개 한 개만 취급하지만 매운맛과 안 매운맛 두가지중 고를 수가 있답니다.
기다리기 전, 어떤 맛을 먹을 건지 알려줘야 합니다. 차례가 되어 자리에 앉으면 모든 서비스는 셀프입니다. 스스로 냉장고 문을 열어 물수건과 물병을 꺼내 와야 합니다. 왜 그런지는 직접 보고나면 알게 될 것입니다.


낮 12시에 맞춰 한차례 손님을 치리고 난 뒤, 이제 두 번째 손님들이 음식을 기다리고 있는 광경입니다.



그릇 설거지할 시간도 없어!

보통은 전골로 많이 먹게 되는 동태찌개지만, 이곳에서는 뚝배기 그릇을 이용하더군요. 뚝배기 그릇들이 탑처럼 쌓여 있는 것이 눈에 들어옵니다. 첫 손님들이 먹고 난 빈 그릇입니다. 그릇을 정리한 틈조차 없습니다. 이처럼 차곡차곡 쌓아 놓은 뒤 손님들이 한가해 지는 틈을 이용하여 설거지를 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밖에서 오랜 시간 기다리고 난 뒤 겨우 자리를 차지하고 앉았지만 그로부터도 한참을 기다려야 하더군요. 미리 만들어 놓았다가 끓여 내오는 것이 아니라, 모든 조리는 처음부터 끓이는 과정까지 즉석에서 이뤄집니다. 완전히 국물이 우러나왔다 싶으면 그 때서야 식탁위에 놓여 집니다. 


단촐한 밑반찬입니다.


펄펄 끓는 동태찌개 매운맛입니다.


뚝배기 그릇위로 넘쳐흐른 국물 흔적이 깔끔과는 거리가 있어 보이지만 어딘가 모르게 인간적이지 않나요?


처음에 왔을 때도 매운맛을 먹었었지요.
속에서 불이 나는 경험을 하고 나서도 또 다시 매운맛을 찾게 되는 심리는 따로 설명을 안 드려도 아실 겁니다. 내용물도 튼실해 보이는 동태찌개


동태찌개에는 살점도 중요하지만, 동태알과 고니가 생명이지요.
알맞게 들어 있습니다. 이것이 빠지면 왠지 앙꼬 없는 찐빵 같아서요.



국물이 얼마나 진한지 알 수 있겠지요?


부들부들 씹히는 맛이 최고인 고니입니다.


질 좋은 동태를 사용하는 듯, 살점도 아주 부드럽더군요.



매운맛의 끌림 현상은 계속됩니다.
후하 후하~ 땀을 뻘뻘 흘리면서 한 수저만 더, 한 수저만 더, 하던 것이 끝내는 뚝배기 그릇의 바닥을 드러내고 맙니다.


동태찌개 한 그릇 먹으면서 온몸은 비 오듯 합니다.
무더운 여름에도 사람들이 많이 찾는다고 하는데, 이열치열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은가 보네요. 근데 저는 자신 없습니다.

동태찌개 숨은 맛집 슬기식당. 네비게이션이 있으면 쉽겠지만 그냥 짐작으로 찾기에는 쉽지 않을 겁니다. 하지만 찾기 어려운 만큼 보람도 있는 집. 결코 후회하지 않을 동태찌개를 맛볼 수 있을 것이라 자신합니다.

유로운 음식점처럼 제대로 된 서비스는 기대를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직원이라곤 모자지간으로 보이는 두 사람이 전부입니다. 어머니는 음식을 만들어 내고 서빙과 그릇을 치우는 일, 주문을 받고 손님들을 통제하는 모든 일은 아들의 몫입니다. 한번 맛을 보고나면 마약처럼 끌릴지 모릅니다. 시간 나시면 꼭 한번 찾아 보시길요..

정보: 제주시맛집, 제주맛집, 슬기식당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건입동 674-25(T.064-757-329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 제주시 건입동 | 슬기식당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빠..ㅡㅡ
    동태찌게 눈으로 맛있게 먹다가..
    맨 마지막 사진에서 뿜을뻔 했다는..ㅡㅡ

    2011.11.08 12:43
  3. Favicon of http://blog.daum.net/rnansrkq0424 BlogIcon 백결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게 드시는거 같으셔요~!!!
    꼭 한번 먹으러 가기로 결심해 봅니다. ^^

    2011.11.08 13:16
  4. 22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네요 무료웹하드 쿠폰나눠 드립니다 http://www.goldcoupon.co.kr/create/create_simdisk.html?rs=totoro

    2011.11.08 13:17
  5. Favicon of https://rkawn.tistory.com BlogIcon 에바흐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좋아하는 고니...+_+

    2011.11.08 13:32 신고
  6. Favicon of https://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방 끓여 나오니 맛이 엄청 좋을 것 같습니다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2011.11.08 13:45 신고
  7. Favicon of https://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마약이라면 언제라도 중독될 수 있을꺼 같아요 ^^

    2011.11.08 14:01 신고
  8. 반풍수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요한건 아니지만 동태의 내장은 고니가 아니고 곤이입니다. ㅎㅎ

    2011.11.08 14:39
  9. 신록둥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얼큰하니 맛이 좋아 보입니다.
    지금 저 뜨끈한 동태찌게 한 뚝배기하면 좋것어요~

    2011.11.08 15:50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yeshira BlogIcon 심평원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하~~~ 마지막 사진이 진짜 넘 리얼해요!!!
    잘 보고 갑니다~~~!! ^^

    2011.11.08 15:55
  11. Favicon of https://imagingbible.tistory.com BlogIcon 이미징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는 찌개 하나만 있어도 한그릇 뚝딱이죠..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

    2011.11.08 17:07 신고
  12. Favicon of https://zasulich.tistory.com BlogIcon 자수리치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태찌개...식당마다 다 있는 메뉴인데도
    맛있게 하는 데가 별로 없는거 같아요.

    건입동쪽에 가게 되면 꼭 들러야겠어요.^^

    2011.11.08 17:32 신고
  13. Favicon of https://crabbit.tistory.com BlogIcon 굴뚝 토끼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녁 떄가 되서 그런지 사진만 봐도 침이 줄줄...ㅎㅎㅎ

    2011.11.08 18:02 신고
  14. 벼리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메 바로 맛집이네요.
    뜨끈한 맛을 다 먹도록 즐길 수가 있으니요...

    2011.11.08 19:26
  15. 또롱  수정/삭제  댓글쓰기

    ㅠㅠ 엄마가 해주시던 동태찌게가 그립습니다........

    2011.11.08 19:46
  16. 왜 마약을 들먹이고 그러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들어 맛집블로거들이 죄다 마약상이라도 된 걸까요?
    왜 자꾸 제목에다 마약을 들먹이는 거죠?
    이유가 뭘까요?

    어디서 누군가에게 지시라도 받은 건가? 음식 글을 쓸 땐, 마약을 들먹이라고?
    왜 자꾸 마약을 들먹이는 걸까!

    음...

    2011.11.08 21:24
  17. BlogIcon 나그네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주는 안파나요 ?...술꾼때문에 저녁장사 안하시는것 같군요..그냥 추측입니다 ...제주도 방문하면 먹어봐야겠군요..정보감사

    2011.11.08 23:23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아~~제가 술을 안좋아 해서 그부분은 놓쳤네요...이런..ㅎ
      근데 곰곰히 기억해보니 냉장고에서 막걸리를 셀프로 꺼내가는 손님이 계셨어요..ㅎ
      그런걸 보면 소주도 있지 않을까 싶네요..ㅎ
      그리고 님의 추측도 일리가 있어 보입니다^^

      2011.11.08 23:37 신고
  18. Favicon of https://c-one1.tistory.com BlogIcon c-one1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오늘 점심에 매운 낫지덮밥을 먹고 속이쓰린대도...
    사진만봐도 침이 입에 막 고이는게 ..곡가보고싶어요!!

    2011.11.09 16:37 신고
  19. Favicon of http://wjm1981.egloos.com BlogIcon BigTrain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정말 맛있지요! 2년 쯤 전, 우당도서관에서 시험공부할 때 점심먹으러 자주 다녔었습니다. 지금은 합격하고 육지로 올라와서 맛보기가 쉽지 않지만.. 내심 맛집이라고 생각하던 곳이 소개되니 정말 반갑네요. ^^

    2011.11.09 20:31
  20. 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웬지 저기 쌓여있는 뚝배기들 설거지 아예 안하거나, 물로 대충 헹구기만 할 듯...

    2011.11.14 21:26
  21. 부산밀면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태한나도 안잡히는데 수입산에에 미쳐가는군

    2012.07.21 18:37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54)
멋스런 제주 (407)
숨겨진 비경 (106)
명품 한라산 (87)
제 주 오 름 (34)
제 주 올 레 (34)
제주맛집&카페 (164)
제주도축제 (46)
캠핑&백패킹 (15)
여행 (34)
전국맛집 (25)
해외여행 (36)
생활의 지혜 (77)
세상과 만사 (567)
사는 이야기 (237)
블랙박스로 본 세상 (18)
블 로 그 (14)
초 대 장 (8)
모든리뷰 (43)




twitter
Daum 블로거뉴스 베스트 블로거기자
get rss
BLOG main image
감성 제주
제주의 숨겨진 비경, 맛집, 아름다운 이야기, 현장 등을 많은분께 알리고 있습니다.
by 광제

공지사항

  • 49,439,699
  • 9892,380
광제'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