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5시에도 일을 해야 했던 택배기사
 
비록 공휴일이긴 하지만 오후 늦게 출근을 해야 했던 어제,
아침에 게으름을 피우다 보니 조금 늦
게 정신을 차렸습니다.
그러고 보니 간밤에 문자메시지 하나가 잠깐 잠을 깨웠던 것이 떠오릅니다.

한밤중에 오는 문자메시지,
그다지 중요한 일은 아니겠지 하고는 거들떠보지도 않고 있었는데,
제 보니 택배회사 직원이 보내온 문자였네요.

소화전함에 물건을 놓고 간다는 문자,
가끔 집에 없을 때, 이런 방법으로 물건을 받다 보니 이제는
제법 일상화된 현상입니다.
하지만 이번에는 지금까지 봐 왔던 평범한 문자가 아닙니다.

잠에서 깰
까봐 놓고만 간다는 문자,
그래야만 했던 이유를 시간을 보고나서야 알 수 있었습니다.
택배직원이
다녀간 시간이 새벽 5시33분입니다.

황당(?)한 시간에 온 문자메시지

예전에도 한번 이런 경험을 한 적이 있습니다.
간밤에 배달했어야 할 물건들을 미처 완료하지 못
했을 때,
빨리 배달하려다 보니 남들이 한참 잠을 잘 새벽시간임에도 불구하고
배달에 나선 경우입
니다.
 
이런 경우는 명절이 끼어 있거나 배달물건들이 몰리는
특별한 날에 간혹 있다는 얘길 들은
바 있습니다.

그러고 보니, 오늘 또한 크리스마스입니다.
예상대로라면 금요일에 도착했어야 할 물건이었습니다.



크리스마스에는 대부분의 택배회사들이 휴무일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성탄절 새벽까지
배달을 하는 것을 보면 뭔가 다른 사정이 있는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섣부르게 판단하는 건 아닌지 모르겠지만
휴일 날도 아랑곳없이 배달해야할 물건들이 많은 까닭에
성탄절 이브에도 쉬지 않고 물건을 배달하지 않았을까 짐작되는 대목입니다.

올 겨울 크리스마스는 눈도 많이 내리고 유난히 춥습니다.
더욱이 화이트크리스마스가 되다보니 더
없이 환상적입니다.
같이 기뻐하고 행복해 했으면 좋겠지만 그러지 못하는 분들도 많은 것 같습니
다.

성탄절새벽, 반드시 선물을 배달해야 한다는 산타와 같은 사명감이 이들에게 있었던 것은 아닐
런지요. 모두에게 행복한 연말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추천은 또 하나의 배려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bihea.tistory.com BlogIcon 은이엽이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책임감이 강한 택배기사님이시네요... 이런분들 만나면 따땃한 커피라도 한잔 드리고 싶은데...
    택배기사님들 덕분에 편리하게 물건 받아보고 고생많이 하시는분들이죠..^^
    파르르님 즐건 월요일 되십시요..^^

    2011.12.26 11:02 신고
  3. 부엉  수정/삭제  댓글쓰기

    택배기사님들 현실이 얼마나 고된지 몇몇 기사로나마 읽어온 게 있어서인지
    이 글이 더 사실적으로 와닿고 기사님들께 죄송합니다. ㅠㅠ

    2011.12.26 11:04
  4. Favicon of http://www.daum.net BlogIcon 어머  수정/삭제  댓글쓰기

    훈훈한 한편으로 짠하네요.. 얼마나 힘들고 고되셨을까요..
    택배기사님들의 처우도 많이 개선될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2011.12.26 11:13
  5. Favicon of http://blog.daum.net/rnansrkq0424 BlogIcon 백결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분은 택배기사님이 아니라 산타 할아버지 같은데요
    넘넘넘 멋진분이시네요~^^
    크리스마스는 잘 보내셨죠~^^
    2011년의 끝자락만 남아 있네요
    행복과 즐거움으로 잘 마무리 하세요~^^

    2011.12.26 11:23
  6. 말아톤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르르님 안녕하세요..주말과 성탄정 행복하게 잘 보내셨지요?
    금년 마지막 주간 입니다..마무리 잘 지으시고 다가오는 새해도
    이웃님들과 행복한 소통으로 사랑받는 블로그 되시길 기원합니다.^^

    2011.12.26 11:40
  7. Favicon of https://jongsoo623.tistory.com BlogIcon +자작나무+  수정/삭제  댓글쓰기

    택배기사분들 많이 힘드실 것 같네요.

    좋은 한주 맞으시길 바랍니다.

    2011.12.26 12:58 신고
  8.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쓰러워서 제 눈가에 안습이 ㅠㅠ

    2011.12.26 13:04
  9. Favicon of http://www.saygj.com BlogIcon 빛이 드는 창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일에 이정도면 명절때는..아휴..고생이 너무 많으세요.

    2011.12.26 13:10
  10. Favicon of http://mcfuture.net BlogIcon 맥퓨처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안에 성탄 선물이 담겨져 있었다면 만약 그 택배를 하루 지나서 받게 되는 것은 의미가 없었겠지요..
    아마 택배 기사님이 새벽까지 물건을 나른 이유 중에는 그런 배려가 함께 있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택배 기사님들 정말 고생이 많으시군요..

    2011.12.26 13:37
  11.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kah99 BlogIcon 주리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려는데 초인종이 눌려 깜짝 놀랬답니다.
    그 늦은 시간까지...?

    정말 힘들겠단 생각이 들었어요.

    2011.12.26 14:18
  12. Favicon of https://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가슴이 짠~~~해집니다...
    택배아저씨 정말 고생이 많으십니다~ 힘내세요~

    2011.12.26 14:53 신고
  13. Favicon of https://rkawn.tistory.com BlogIcon 에바흐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돈벌기 힘든 택배기사인데...
    참 이래저래 찡합니다.

    2011.12.26 15:26 신고
  14. Favicon of http://miso100473.com BlogIcon 미소바이러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택배 가사님의 따뜻한 배려가 느껴지네요.
    그런 분들이 있으니 우리는 좀 더 편안해지겠죠.

    2011.12.26 16:24 신고
  15. Favicon of https://fakdlgi49sf.tistory.com BlogIcon memorial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는 육체노동을 너무 가볍게 취급하는 듯..
    저분들 상황과 조건이 좀 더 나아졌으면 좋겟어요..

    2011.12.26 18:29 신고
  16.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까지 고생하시네요. 자주 오는 대*** 기사님은 넘 친절하셔셔 기억에 많이 남습니다.

    2011.12.27 01:07 신고
  17. Favicon of https://www.thepatioyujin.com BlogIcon Yujin Hwang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정이야 있겠지만...그래도 그야말로 산타정신입니다.
    파르르님~ 한해동안 수고많으셨어요.
    Happy New Year~

    2011.12.27 06:36 신고
  18. Favicon of https://daddymoo.tistory.com BlogIcon 아빠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안쓰럽네요. 택배기사도 집에 아이들이 있을텐데...

    2011.12.27 09:48 신고
  19. 허수아비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날은 택배기사님이 산타시네요...쉬는 날에도 저리 바쁘게 움직이시다니...

    2011.12.27 12:15
  20. Favicon of https://bosin4u.tistory.com BlogIcon 불로장생하는 까만양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택배아저씨가 오시면 음료수라도 드려요

    2011.12.27 17:50 신고
  21. Favicon of http://ghyonn.blog.me BlogIcon 지현  수정/삭제  댓글쓰기

    택배에 대한 기억은 참 극과 극인 것 같아요.
    저 문자 하나로 마음이 따뜻해지는 느낌이에요~

    2011.12.28 16:33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80)
멋스런 제주 (416)
숨겨진 비경 (108)
명품 한라산 (87)
제 주 오 름 (34)
제 주 올 레 (34)
제주맛집&카페 (169)
제주도축제 (46)
캠핑&백패킹 (15)
여행 (35)
전국맛집 (25)
해외여행 (36)
생활의 지혜 (77)
세상과 만사 (575)
사는 이야기 (237)
블랙박스로 본 세상 (18)
블 로 그 (14)
초 대 장 (8)
모든리뷰 (44)




twitter
Daum 블로거뉴스 베스트 블로거기자
get rss
BLOG main image
감성 제주
제주의 숨겨진 비경, 맛집, 아름다운 이야기, 현장 등을 많은분께 알리고 있습니다.
by 광제

공지사항

  • 50,054,029
  • 5891,305
광제'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