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애 업고 오르는 등산객, 걱정스런 이유

등산객들이 쉼 없이 오고가는 등산로의 한쪽에서 중학생 정도로 보이는 학생이 심한 구토를 하고 있습니다. 한라산의 해발 약1800m의 고지대, 정상을 얼마 남겨 놓지 않은 지점이라 사람들이 자칫 무리하기 쉬운 구간입니다. 호흡조절에 실패에 따른 심장 기능의 이상으로 번번이 인사사고를 일으키기도 하는 곳이기에 소년이 괴로워하는 모습이 예사로워 보이질 않습니다.

아버지로 보이는 사람이 옆에서 열심히 등을 두드려 보지만 마른 헛구역질에 이미 체력이 소진되어 주저앉아 버린 소년에게 더 이상 산행을 기대하기는 힘들어 보입니다. 얼굴이 벌겋게 달아 오른 소년은 얼핏 보아도 80kg이상은 되어 보이는 비대한 체형, 정상을 코앞에 두고 쓰러진 것을 보니 아마도 이곳까지 오는 데에도 상당히 힘이 들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물을 마시게 해요.”, “신발 끈을 풀어 주세요.” 지나치는 등산객들이 곧 쓰러질 듯한 소년의 모습에 안쓰러운 듯 한마디씩 건네기도 합니다. 조금 정신을 가다듬은 소년은 기운 없는 목소리로
 
“아빠! 이래서 내가 안온다고 했잖아~”

“뭔 소리야, 이깟 일에 사내자식이...”

부자사이로 보이는 이들의 대화내용을 들어보니 아버지가 산에 오르기 싫다는 아들을 힘들게 데리고 올라 온 것으로 보이는데, 아직 체력도 받쳐주지 못하는 아들을 험한 곳에 데리고 왔다가 무슨 일이라도 당하면 어쩌나 염려스럽기까지 합니다.

우연의 일치인지 모르지만 등산로의 입구에서부터 어린애를 등에 업고 오르는 아빠의 모습도 목격할 수 있습니다. 인간승리(?)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한 이 아빠의 모습은 한라산의 성판악 코스를 출발하여 정상을 거쳐 관음사입구에 이르기 까지 장장 7~8시간동안 계속되었는데, 귓볼이 떨어져 나갈 것 같이 추운 영하의 날씨인 것을 감안하면 아빠보다 등에 업힌 어린애가 더욱 대단해 보이기도 합니다.



아빠의 등에 업혔다고는 하지만 손과 발은 이미 외부로 노출된 상태, 아무리 보온에 신경을 쓴다고 하지만 움직이지 않는 상태에서 7~8시간동안 영하의 날씨를 어떻게 견뎌냈는지 의아합니다. 어린애는 아빠와의 이런 동행(?)이 처음은 아닌 듯 미동도 하지 않은 채 눈동자만 말똥말똥 굴리고 업혀 있었는데 지나치는 등산객들조차 신기한 눈으로 쳐다봅니다.

이렇게 신기(?)하고 의아한 광경들을 목격하는 것은 처음은 아니지만 추운겨울 그것도 영하의 날씨에다 가장 시간이 많이 소요되는 코스에서 그리 쉽게 볼 수 있는 광경은 아닙니다. 대단한 체력을 갖고 있는 아빠는 한눈에 봐도 열성적인 등산 마니아로 보이지만  등에 업혀 있는 어린아이도 이를 즐기고 있는지는 알 수 없습니다. 아빠의 등산열정에 어린아이가 괜히 희생하는 것으로 보이기 때문입니다. 더군다나 산행이라는 것이 곳곳에 위험이 도사리고 있고 위급한 일이 생겼을 경우에 빠른 대처가 상당히 어렵습니다.

날이 갈수록 빠르게 늘어가는 등산인구와 같이하여 예전에는 쉽게 볼 수 없었던 갖가지 진풍경들이 산에서 많이 벌어집니다. 산이 좋아서 산을 찾는 것 까지는 지극히 당연한 일이고 자신들이 좋아서 애들을 데리고 산에 오르는 것이겠지만, 위와 같은 상황을 보면 어른들의 등산 욕망 때문에 자녀들이 애꿎은 희생을 당하는 것은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애들과 떨어질 수 없는 사정이 따로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이렇게라도 해서 꼭 산에 올라야 하는지 왠지 걱정이 앞섭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파르르의 세상과만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Daum아이디만 있으면 가능합니다. 구독+ 부탁드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수정/삭제  댓글쓰기

    헛참..제가 다 불안할 것 같아요. 쩝~

    2010.02.05 09:54 신고
  3. Favicon of http://ninesix.kr BlogIcon 나인식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앞에 있는 간단한 등산도 아니고, 한라산을;;;
    아이가 정말 아찔하니, 걱정되네요~ㅠㅠ

    2010.02.05 09:55
  4.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든지 무리한 일은 위험을 부르는데 아빠가 ..고집으로 밀고 가네요.

    2010.02.05 10:06
  5. Favicon of http://blog.daum.net/hls3790 BlogIcon 옥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라산을 진짜그러네요...
    넘어지면..으악...

    행복한 금요일 보내세요~~

    2010.02.05 10:09
  6. Favicon of https://boskim.tistory.com BlogIcon 털보작가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를 업고 산에 오르는걸 보면,
    장하다는 생각보다 보는 사람이 더 불편하더군요.

    2010.02.05 10:31 신고
  7. Favicon of https://lovetree0602.tistory.com BlogIcon 초록누리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예전에 산에 다닐 때 어린 아이를 업고 오는 분들 봤는데 속으로 걱정이 많이 되더라고요.
    특히 내리막길에 기우뚱해서 넘어지기라도 하면 아이가 앞으로 쏠릴텐데 싶어서 말이지요..
    너무 어린 아이들은 데리고 산행하는 것은 좀....

    2010.02.05 10:51 신고
  8.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한 부모들이네요..

    어린아이가 손시럽고 발시러워도 말도 못 하고 있을건데..
    우째 저런 일이~~

    2010.02.05 11:02 신고
  9. Favicon of https://decemberrose71.tistory.com BlogIcon 커피믹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모인데 아이걱정해서 아이옷은 몇겹을 입히지 않았을까요?
    대단한 부모십니다.^^

    2010.02.05 11:14 신고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반대로 아이들이 저를 위험하다고해요..ㅡㅡ
    이런~~~
    날따뜻해지면 체력을 길러 등산을 해볼러구요..

    2010.02.05 11:21
  11. 야옹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어렸을때 아빠등에 업혀서 등산한
    기억이 있네요ㅎㅎ
    처음엔 제발로 오르지만 좀 지나면 안간다고
    때를 쓰면 어쩔수없이 업고 가는거죠
    나중엔 일부러 더 업히려고 엉기기도 하고..
    인제 제가 업어드려야 할 판이네요ㅎㅎ

    2010.02.05 12:02
  12. Favicon of https://nermic.tistory.com BlogIcon 유쾌한 인문학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래도 한라산인데. 기초체력은 좀 다져놓고 가야지..

    비만아동이 쌩으로 가버리면 완전 죽을꺼 같아요...ㄷㄷㄷㄷ

    확실한건 저렇게 감으로 인해 저 아이는 인제 운동과는 더 멀어지겠네요..ㅠㅠ

    2010.02.05 12:36 신고
  13. Favicon of https://bbore.tistory.com BlogIcon 보시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행이 무조건 건강에 좋은 것은 아니군요.
    자신의 여건에 맞게 안전 산행을 해야 할 것 같습니다.
    특히 겨울철 산행은 말이죠.

    2010.02.05 13:38 신고
  14. Favicon of https://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기를 업고 오르는 건 위험한 발상입니다
    동상도 그렇거니와 뒤로 넘어지면 어쩔까요 ..아찔합니다

    2010.02.05 14:05 신고
  15. Favicon of http://blog.daum.net/love0200 BlogIcon 조신처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자는 상상도 못할일입니당..ㅋㅋㅋ
    요즘 컨디션 난조로 침대밖나들이도 힘들다고 엥엥대는데.. 날씨가 조금만 더 풀리면 매일매일 뒷산나들이라도 다녀야겠어요..^^

    2010.02.05 14:23
  16. Favicon of https://falconsketch.tistory.com BlogIcon 팰콘스케치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는 내가 불안해 보이네요~!

    2010.02.05 14:31 신고
  17. Favicon of http://blog.daum.net/winglish BlogIcon 릴라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가 좋은것은 남에게도 분명 좋을것이다라는 단순한 생각이 이런일을 만든다고 생각합니다.
    아기의 모습이 너무 안스럽네요...

    2010.02.05 14:56
  18. Favicon of https://neowind.tistory.com BlogIcon 김천령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아이에게는 힘들 듯 합니다.
    주말 잘 보내시구요.

    2010.02.05 17:54 신고
  19. Favicon of https://noas.tistory.com BlogIcon 배낭돌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이 내린곳을 그렇게 가다니.ㅠ.ㅠ

    2010.02.05 18:01 신고
  20. Favicon of https://9bong.tistory.com BlogIcon d토삼b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념이 없다고 그러죠.............이런걸 보고..d토삼b

    2010.02.05 18:16 신고
  21. Favicon of https://o-canada.tistory.com BlogIcon 엉클 덕  수정/삭제  댓글쓰기

    특히 눈이 저렇게 쌓인 추운 겨울에... 이것도 조기교육인가요? ㅋ

    2010.02.07 08:20 신고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62)
멋스런 제주 (409)
숨겨진 비경 (107)
명품 한라산 (87)
제 주 오 름 (34)
제 주 올 레 (34)
제주맛집&카페 (166)
제주도축제 (46)
캠핑&백패킹 (15)
여행 (34)
전국맛집 (25)
해외여행 (36)
생활의 지혜 (78)
세상과 만사 (568)
사는 이야기 (237)
블랙박스로 본 세상 (18)
블 로 그 (14)
초 대 장 (8)
모든리뷰 (44)




twitter
Daum 블로거뉴스 베스트 블로거기자
get rss
BLOG main image
감성 제주
제주의 숨겨진 비경, 맛집, 아름다운 이야기, 현장 등을 많은분께 알리고 있습니다.
by 광제

공지사항

  • 49,793,325
  • 1,5531,990
광제'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