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애가 경악한 아빠의 패션

사는 이야기 2010. 8. 18. 06:35 Posted by 광제
반응형




초등생 딸애의 눈에도 거슬렸던 아빠의 패션


이제 초등학교 3학년인 딸애.

날이 갈수록 보는 눈이 예리해지고 엄마아빠의 일거수일투족에도 사사건건 간섭을 하려듭니다.
대충 넘어가는 식이 없으니 이제부터는 바짝 긴장을 해야 할 듯합니다.

실제로 딸애에게 제대로 한방 먹은 일이 바로 어제 있었습니다.

시내에서 볼일을 보던 아내로부터 걸려온 전화. 점심을 밖에서 간단히 해결하자고 합니다.

얼핏 보기에도 30도를 훌쩍 넘을 것 같은 무더운 날씨.
간단하게 챙겨 입고는 딸애와 함께 승강기를 타고 내려갈 때였습니다.

"아빠~! 단추 좀 매지??"

딸애의 뜬금없는 말 한마디에 순간적으로 움찔한 나는 고개를 돌려 거울에 비친 모습을 보니 눈에 거슬릴 정도의 모습은 아닌 것으로 보였습니다.


폴로티를 입을 때마다 늘 해왔던 카라를 세우는 습관, 그리고 약간 눈에 거슬린 것이 있다면 단추를 모두 풀어 제친 것이었습니다. 날씨가 좀 더웠어야 말이지요..

"뭐가 어때서 그래? 아빠가 보기에는 멋있기만 한데..."

"뭐가 멋있다고 그래? 단정해 보이지가 않잖아..아빠~!"

"쿵~!!"

헐~ 딸애에게 단정해 보이지 않는다는 말을 듣다니, 이거 완전 체면이 말이 아닙니다.


과거에 한창 친구들과 어울려 다닐 때는 폴로티의 단추를 모두 메면 '지성', 한 개를 풀면 '야성', 두 개를 풀면 '실성'이란 우스갯소리를 하곤 그랬는데, 지금의 아빠 모습이 그리 야성적으로 보이진 않나봅니다.

"연수야~! 아빠가 좀 야성적으로 보이지 않니"

"야성은 무슨.......날아갈 것 같애..아빠 바람났어??"

헉~조그만 딸애의 입에서 바람났냐는 말을 들으니 버티고 있을 힘이 없어지네요...ㅎ

서둘러 단추를 멨습니다.

"카라 세운 건 어때 보여?"

"어~! 그건 괜찮아..그건 멋있네..."

휴~! 이제야 딸애의 눈에 봐줄 만 한가봅니다.

날씨가 더워서 단추 하나 풀었다가 바람났냐는 소리나 듣고...거참....
이거 가만 보니 앞으로도 딸애의 날선 핀잔은 계속될 듯싶은데,
어떻게 헤쳐 나가야할지 캄캄하기만 합니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님 잘키우셨네요.
    적재 적소에 멘트 끝내줍니다.
    그렇게 키워야합니다. 똑똑하다는 증거입니다.^^

    2010.08.18 12:36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홋..정말 그럴까요?
      아무래도 모과님은 애들과 많은 관련이 있다보니..
      척하면 척 아실것 같은데..ㅎ

      2010.08.18 12:39 신고
  3.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이제 따님에게 매일 물어보시면서 의상을 선택하셔야할듯ㅋㅋㅋ^^

    2010.08.18 12:56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정말 그래야 하는게 아닌지 모르겠습니다..ㅎ
      즐건 시간 되세요..명마님~~^^

      2010.08.18 21:03 신고
  4.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로 깃을 세우니까 훨씬 멋있는데요!?ㅎㅎ

    2010.08.18 13:16
  5. Favicon of http://ch76.co.kr BlogIcon 키다리아저씨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기만 한데~~ *^^*
    하긴 저도 저희 딸에게 항상 의상 지적을 많이 당하고 있어요~~ *^^*

    2010.08.18 13:18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오잉? 그래?..ㅎㅎ
      뉘집이나..딸들은 다 애교덩어린가 보네...ㅎ
      요즘 안바뻐?

      2010.08.18 21:05 신고
  6. Favicon of http://www.팜앤팜.com BlogIcon 팜앤팜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따님 성격이 똑부러지는 것 같아요.
    꼼꼼하면서..
    저한테도 그런 딸이 있답니다.
    단정하게 옷을 입어야만 만족하는...^^*

    2010.08.18 14:00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딸들은 다 비슷한가 보네요..ㅎㅎ
      없었으면 어땠을까..생각하면 끔찍합니다..ㅎ
      즐건 저녁되시구요^^

      2010.08.18 21:07 신고
  7. 그린레이크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자요.딸래미들은 나이가 들수록
    하나하나 부모를 챙겨줄려고 하더군요.
    순간적으로 아차 시 나가도 언제 저렇게 컸나 대견할때가 더 많답니다.
    따님 야무지게 잘키우셨는데요.

    2010.08.18 14:48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근데..그 정도가 너무 심해요...ㅎㅎ
      완전 시집살이 한다니까요..ㅋㅋ

      2010.08.18 21:08 신고
  8. Favicon of http://nhicblog.tistory.com BlogIcon 건강천사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아이의 아빠 컨셉을 살짝 엿봅니다.
    칼라깃 멋지게 세우신 파르르님의 모습도 살짝 엿볼 수 있었네요 ~
    즐거운 부녀의 나들이가 되지 않았을까 짐작해봐요 :)

    2010.08.18 14:52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언제나 아빠를 챙기는 착한 딸입니다..
      살짝만 보여드려서 죄송합니다..ㅎㅎ
      즐건시간 되시구요^^

      2010.08.18 21:09 신고
  9. Favicon of http://blog.daum.net/jotdding BlogIcon 조띵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으로 따님의 코디 지적이 더욱 심해질 것 같은 느낌인걸요?
    말 잘 듣는 것이 장래를 위해서도 좋을 듯 싶습니다.... ㅋㅋㅋ

    2010.08.18 14:53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뉘말이라고 안들어요..ㅎㅎ
      큰일납니다...아내와 딸..
      두여자에게 잡혀 삽니다..ㅋ

      2010.08.18 21:10 신고
  10. 임현철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성, 야성, 실성에 빵 터졌습니다./

    2010.08.18 14:53
  11. Favicon of https://www.walkview.co.kr BlogIcon 워크뷰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 딸애의 보는 눈이 완전 연예인 코디네요^^

    2010.08.18 14:58 신고
  12. Favicon of https://seean.tistory.com BlogIcon 유아나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파르르님 딴 소리 같지만 늘씬하신데요 ㅋㅋ

    2010.08.18 15:47 신고
  13. Favicon of https://totobox.tistory.com BlogIcon 『토토』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미
    이래서 딸은 엄마편.ㅋㅋ
    아빠 바람나면 클남.

    2010.08.18 15:54 신고
    •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수정/삭제

      우앙...ㅎ
      얘기가 또 그렇게 되는군요..
      역시 예리하신 토토님..ㅎ

      2010.08.18 21:13 신고
  14.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멋진 딸이네요. 아빠를 위해 ㅋㅋㅋ
    또 오늘 날이 덥네요. 건강 조심하세요. ^^

    2010.08.18 20:23
  15. 슬프군  수정/삭제  댓글쓰기

    앙드레 어르신이 돌아가시니까 명함도 내밀 능력도 없는ㄱㄱㄱ 것ㄷㄷㄷ들ㅇㅇㅇ이 고달픈 아빠의 패션가지구 돈벌궁리하냐?
    버ㄹㄹㄹ르ㅈㅈㅈ장ㅁㅁㅁ머ㄹㄹㄹ리 없ㄴㄴㄴ는ㄱㄱㄱ것ㄷㄷㄷ들! 아직도 어르신 그늘이 길게 남아있다! 글구 불쌍한 아빠들 패션갖구 루머취급하지마라? 고단한 삶이 묻어있다. 아빠들은 화려한 겉 패션보다! 늘 환하게 웃고 씩씩하게 잘자라주는 자식들이 패션이다! 알아들었으면 패션계 얌전히 있어라!

    2010.08.18 20:31
  16. ...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개인적으로 단추는 상관 없는데 카라는 왜새우는지참// 아저씨들 아주머니들 궁금함

    2010.08.19 03:23
  17.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웃느라 완전 정신없음~ㅎㅎㅎ
    답은~바람난거 맞음~~ㅋㅋㅋ
    얼른 도망가야쥥~~ㅋ
    후다닥~쓩~~~

    2010.08.19 12:16
  18. Favicon of https://jwae.tistory.com BlogIcon JWAE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너무 귀엽네요ㅎㅎ
    패션리더인데요? ㅎㅎ
    멋진아빠가 되는 길은 참 험난하네요ㅎㅎ

    2010.08.19 15:15 신고
  19. Favicon of https://210x297.net BlogIcon parihae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범적으로 보이는 컴플렉스 때문에 일부러라도 세우는데,
    조금 불량해보이고 싶어서...ㅋ

    2010.08.19 17:47 신고
  20.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몹쓸 단추....ㅡㅡ ㅎㅎㅎ
    암튼 파르르님은 글하나는 맛갈스럽게 잘써요

    2010.08.19 18:02
  21. 센스쟁이 따님을 두셨군요!!!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등3학년인데 예리하군요ㅎㅎㅎ
    따님이 파르르님 참 좋아하나봐요. 좋아하지 않으면 관심도 없다는...
    부럽습니다.ㅎㅎ

    그런데 깃은 왜 세우는건가요?
    저희세대는 깃을 세우지 않아서 가끔 중년남성분들이 깃을 세우는 걸 보면 잘 이해가 되지 않더군요..
    친구한테 물었봤는데 친구도 모른다고.... 저희 눈에는 조금 이상해보여요.
    조금 답답해 보이기도...
    깃을 세우는 특별한 이유가 있는건가요?

    2010.08.22 00:37

BLOG main image
감성 제주
제주의 숨겨진 비경, 맛집, 아름다운 이야기 등을 많은분께 알리고 있습니다.
by 광제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027)
멋스런 제주 (435)
숨겨진 비경 (114)
명품 한라산 (88)
제 주 오 름 (34)
제 주 올 레 (34)
제주맛집&카페 (176)
제주도축제 (46)
캠핑&백패킹 (15)
여행 (39)
전국맛집 (26)
해외여행 (36)
생활의 지혜 (78)
세상과 만사 (580)
사는 이야기 (238)
블랙박스로 본 세상 (18)
블 로 그 (14)
초 대 장 (8)
모든리뷰 (44)

달력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50,739,703
  • 81410,320
get rss
광제'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