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블랙박스로 본 세상

누구나 공감하는, 나 혼자 바보 된 경우

by 광제 2010. 12. 30.
반응형




자동차 블랙박스에 잡힌 절묘한 장면

우리나라 사람들 법규 잘 지키기로 참 유명하지요..

살다보면 아주 가끔은 정해진 법을 위반하는 경우도 있습지요.
뭐 바쁘다 보면 그럴 수도 있겠다 싶어 이해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반대로............

혼자만 정해진 법을 지켜 바보가 되는 경우도 허다합니다.

제 차량에 장착된 나만의 블랙박스에 담겨진 동영상을 살펴보던 중...

아주 재밌는 장면이 하나 포착되었습니다.

도로를 달리던 중이었습니다.

앞에는 신호등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약 100여 미터앞에서 보니
아직은 초록색입니다.



순간 초록색이던 신호등이 황색으로 바뀝니다.

누가 보더라도 속도를 줄여야 할 타이밍이 분명합니다.
응급차량이 아니라면 말입니다....


예상한 데로 미처 교차로에 당도하기도 전에 적색등이 들어옵니다.

무조건 멈춰야 할 상황이었습니다.

그런데.......

.
.
.
.
.


멈춰선 나를 비웃기라고 하듯
뒤따라 오던 다른 차량들은 계속하여 질주합니다.

공교롭게도 양쪽차선에서 동시에 달려 나가는 광경이 보면 볼수록 절묘합니다.

동영상으로 보시지요..



정말 혼자 바보 된 경우가 이런 경우일 겁니다.

제 차량의 뒤쪽에서 따라오던 자동차 운전자의
심정은 어땠는지 사뭇 궁금한 순간입니다.


자동차를 운전하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라도 공감하실 겁니다.....

행여 이런 경험이 한번이라도 있는 분들....

우린 모두 바보입니다.

이런 대한민국에 살고 있습니다.....

공감이 하신다면 아래의 추천버튼을...꾸욱~
공감이 안 된다면
아래 손바닥 그림으로 저를 쎄게 때려 주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81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