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나리 개화, 예상을 깨고 제주에서 활짝

멋스런 제주 2013.03.15 09:23 Posted by 광제(파르르) 

       





개나리 개화, 예상을 깨고 제주에서 활짝

기상청도 무색케 만든 봄의 전령사 개나리

-예상보다 열흘이나 빠른 개화-

봄의 전령사라고 부르는 개나리는
우리나라에서는 최남단인 서귀포에서 가장 먼저 개화를 한답니다.

지난해에는 3월27일에 첫 꽃망울을 터트렸는데,
올해는 그보다 빠른 3월21일에 첫 개화를 할 것이라고 기상청에서 예상을 하고 보도를 했는데,
완전히 뒤통수를 맞은 느낌입니다.

언제 꽃망울을 터트렸는지 모르겠지만 제주시내 곳곳에는 이미 개나리가 활짝 피었습니다.
지금부터 제주도의 개나리 개화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콕!
누르시면 많은 힘이 된답니다.
↓ ↓ ↓ ↓ ↓
 


앞만 보지 말고 아주 가끔은 하늘을 보란 말이 있지요.
너나 할 것 없이 요즘은 사람들이 너무 앞만 보고 달려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길가에는 개나리가 활짝 피어 노란 물결을 이루고 있는데도
사람들은 그것을 의식하지 못하는 것 같더군요.
꽃망울이 움트는 광경을 보고도 마음이 설레고
노란 꽃물결 앞에서는 잠시 쉬어가는 여유만큼은 있었으면 좋겠는데 말입니다.



차를 몰고 가다가 문득 눈앞에 펼쳐진 모습에

"어! 개나리잖아? 벌써 피었네...."

스마트폰으로 올해 개나리 개화시기를 검색해보니
최남단 서귀포인 경우 3월21일이었습니다.
볼일을 마친 후 잠시 시간을 내어 카메라를 들고 다시 집을 나섰습니다.



저 또한 의식을 하지 못했던 개나리 모습,
막상 카메라를 들고 시내 곳곳을 돌아보니
개나리가 있는 곳에는 모두 꽃망울을 터트렸더군요.

철모르는 일부만 터트린 것이 아니라는 것이지요.
환절기를 맞아 급격하게 오르내리는 기온에 갈팡질팡.........
기다리지 못하고 예상보다 일찍 터트린 것 같습니다.



도로양쪽에 노란 물결을 이루고 있는 개나리,
가만 보니 이미 꽃망울을 터트린 지 며칠은 지난 것 같습니다.
미루어 짐작컨대 예상보다 최소 10일 이상은 일찍 개화를 한 것 같네요.   



오늘따라 하늘에는 먹구름이 잔뜩 끼었습니다.
노오란 개나리를 예쁘게 담으려면 파란 배경이면 더 할 나위가 없는데.....


가까스로 구름사이로 보여주는 파란하늘이 그렇게 고마울 수가 없습니다.




돌담을 사이에 두고
개나리꽃과 초록색 완연한 보리밭이 대조를 이루고 있는 모습 또한...
 제주도에서나 볼 수 있는 독특한 풍경 중 하나입니다.







차를 몰고 지나가던 사람들도 개나리를 미처 의식하지 못했나 봅니다.
카메라로 개나리를 담는 모습을 보고서야
그 사실을 알았는지 차창을 열고 신기한 눈빛으로 쳐다보더군요.






봄의 전령사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른 꽃이 개나리지요.
개나리꽃이 활짝 피었으니 이제 완연한 봄이 왔다는 뜻입니다.
이제 곧 진달래와 벚꽃이 봄소식을 전해줄 텐데요...
이번 주말에는 여유롭게 봄나들이 한번 떠나보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추천은 또 하나의 배려입니다.
신고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737)
멋스런 제주 (324)
숨겨진 비경 (81)
명품 한라산 (84)
제 주 오 름 (33)
제 주 올 레 (34)
제주맛집&카페 (138)
제주도축제 (40)
캠핑&백패킹 (14)
여행 (28)
전국맛집 (24)
해외여행 (29)
생활의 지혜 (73)
세상과 만사 (523)
사는 이야기 (234)
블랙박스로 본 세상 (18)
블 로 그 (12)
초 대 장 (8)
모든리뷰 (39)




twitter
Daum 블로거뉴스 베스트 블로거기자
get rss
BLOG main image
내가 숨 쉬는 공간의 아름다움
제주의 숨겨진 비경, 맛집, 아름다운 이야기, 현장 등을 많은분께 알리고 있습니다.
by 광제(파르르) 
  • 45,326,521
  • 4,58114,256
광제(파르르) '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