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눈꽃명소, 1100도로 1100고지


“제주도 사람들이 눈만 내리면 달려가는 이곳”

“눈 내린 1100도로를 운행하기 위한 기본상식”

이제 본격적인 겨울입니다. 육지부에는 일찌감치 첫눈이 내리면서 눈 소식을 기다리던 사람들이 첫눈의 기분을 만끽했는데요, 제주도에는 며칠 전에야 제대로 된 눈이 내렸답니다. 한라산 주요 횡단도로에도 눈꽃이 하얗게 내리고 한라산에는 2~7cm의 적설량을 보이면서 등산객들의 눈을 즐겁게 했습니다.


이렇듯 제주도에 눈이 내리면 정말 볼만한 풍경들이 펼쳐지는데요, 제주도에 살고 있는 사람들이 눈이 내리면 달려가는 곳이 있으니 그곳이 바로 1100고지입니다. 이곳을 가려면 1100도로를 타고 가야하는데요, 섣부른 사람들은 도로의 상황도 모른 채 무작정 길을 나섰다가 낭패를 보는 경우도 허다합니다.

눈 구경도 좋지만 1100도로를 자동차로 운행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알아야 할 점들이 몇 가지 있는데요, 이 점만은 꼭 알고 있어야 빙판길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도로를 안전하게 다녀올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 부분은 본문 중간에서 자세하게 알려드리기로 하고요, 1100도로의 설경 포인트 먼저 설명 드리고 넘어가겠습니다.


1100도로에 본격적으로 접어들게 되면 가장 먼저 탄성이 흘러나오는 풍경이기도 한데요, 도로 양쪽으로 나뭇가지에 내려앉은 눈꽃의 풍경입니다. 차창 밖으로 펼쳐지는 비현실적인 모습, 눈이 내린 정도에 따라 다르겠지만, 이러한 풍경은 1100도로 초입에서부터 시작하여 1100고지와 영실을 스쳐지나 서귀포가 내려다보이는 곳까지 이어집니다.


다음은 1100고지를 중심으로 펼쳐진 설원의 모습입니다. 1100도로 눈꽃여행의 하이라이트이기도 한데요, 1100고지는 한라산에서 자동차로 이동할 수 있는 최고로 높은 곳이기도 합니다. 이곳에 차를 세우고 1100고지 휴게소의 전망대에 오르면 절경의 눈꽃세상을 만끽할 수 있습니다.


다음은 1100고지 생태습지에서 즐기는 눈꽃입니다. 1100고지 휴게소 앞에 가면 자연학습탐방로로 조성된 람사르 습지가 있습니다. 습지 주변으로는 670여 미터에 이르는 나무데크가 만들어져 있는데요, 데크를 따라 걸으면서 즐기는 눈꽃이 아주 압권입니다.


또한 아이들과 이곳을 찾았을 때는 1100고지 주변으로 눈썰매를 탈수 있는 공간들이 제법 있답니다. 물론 안전상 보호시설들이 없는 곳이라서 안전에 유의를 해야 하지만 조심히 이용하면 즐겁게 눈썰매를 즐길 수도 있습니다.

그럼 이쯤에서 1100도로를 자동차로 이동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1100도로에 눈이 내렸는지를 확인해야합니다. 제주도가 좋은 점이 여기에 있습니다. 한라산을 중심으로 동그랗게 섬으로 이뤄진 까닭에 제주도 어느 곳에서나 한라산에 눈이 내렸는지 육안으로 확인이 가능하다는 것입니다.


위 사진이 바로 그것인데요, 산록도로를 운행하다가 한라산에 눈이 어느 정도 내렸는지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장면입니다. 이렇게 확인을 한 후 가야할지를 판단하면 됩니다.


두 번째는 도로의 상태입니다. 눈이 내리면 1100도로는 거의 통제되는 경우가 많은데요, 직접 차량으로 이동을 해서 1100도로 입구에서 확인을 하는 방법도 있지만, 자치경찰단 도로 상황을 인터넷을 통해 확인하는 방법도 아주 좋습니다. 아래에 링크를 참고하시면 제주도내 주요도로의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자치경찰단 교통통제상황: http://www.jeju.go.kr/jmp/notice/traffic.htm


도로상황이 아주 좋을 때도 있지만 상황에 따라 전면통제, 대형체인, 소형체인 등 조건을 갖추었을 때 허용하는 경우도 있으니 차량에는 항상 타이어체인을 준비해두는 것이 좋고요, 가장 안전한 방법은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1100도로를 오가는 대중교통은 제주시에서 서귀포시 중문동까지 1시간에 한 번씩 있기 때문에 버스 시간표를 확인하여 이용하시면 보다 수월하게 1100고지를 오갈 수 있습니다. 아래는 1100도롤 오가는 버스의 시간표입니다.

1100도로 왕복 버스 시간표: http://bus.jeju.go.kr/schedule/view/240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한라산은 기상의 변화가 아주 심한 곳입니다. 언제 어떻게 변할지 아무도 모릅니다. 때문에 도로상황이 일시에 좋다하더라도 차량에는 반드시 월동 장비를 갖추고 운행을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지금부터는 1100도로에 펼쳐진 설경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모든 사진은 며칠 전 첫눈이 내렸을 때 담은 풍경들입니다.


1100고지를 향해 가다보면 어리목을 스쳐 지나게 되는데요, 이곳을 그냥 무심코 지나는 경우가 참 많습니다. 잠깐 들렀다 가도 좋다는 얘기입니다.


어리목 광장에서 본 한라산의 풍경입니다. 설국이 따로 없는데요, 이곳에서 아이들이 눈사람을 만들며 놀고 있는 모습도 심심찮게 볼 수 있는 곳입니다. 주차장과 화장실, 한라산 탐방 안내소가 위치해 있습니다.


다시 도로를 타고 내려와 1100고지를 향합니다. 나뭇가지에 내려앉은 눈꽃은 지대가 높은 곳으로 이동할수록 더욱 아름답게 변해갑니다.


그림 같은 풍경들은 눈을 뗄 수 없을 정도로 끝없이 이어집니다. 안전운전에 유의해야 하는 이유이기도합니다. 눈 내린 1100도로에서의 운행은 무조건 서행입니다.


1100고지에 다다랐음을 알리는 광경입니다. 주차장이 협소한 1100고지 일대는 차량들이 밀려들면서 도로가 주차장으로 변합니다. 때문에 항상 도로가 마비되는 상황이 벌어지곤 하는데요, 조금 멀리 걸어가는 한이 있더라도 한줄 주차라도 해주게 되면 마비되는 경우는 없는데 참 안타깝습니다.


1100고지의 상징물과도 같은 노루상입니다. 한라산 정상을 향해 바라보고 있는데요, 노루상을 중심으로 주변에서 눈썰매를 타고 노는 아이들의 모습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이곳은 1100고지 습지입니다.


보호지역으로 사람들이 출입을 할 수 없으며 만들어진 탐방로를 통해서만 관찰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1100고지 습지의 풍경입니다.


탐방로를 따라 걸으며 설경을 만끽하는 사람들이 보입니다.


탐방로에 우거진 나뭇가지 위로 내려앉은 눈꽃도 환상적입니다.


탐방로에서 바라본 1100고지 휴게소의 모습입니다. 팔각정이라고 부릅니다.


1100고지 주변에 눈꽃이 만들어낸 풍경입니다.


1100고지 주변에 눈꽃이 만들어낸 풍경입니다.


앞서도 말씀을 드렸지만 눈꽃이 가장 아름다운 한라산의 1100도로지만, 항상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도로의 구조입니다. 언제 어느 때에 결빙이 될지도 모르고 급커브 구간도 많아서 무조건 서행을 해야 하는 도로입니다. 안전운전 하시고 여유로운 눈꽃여행되시길 바랍니다.

SNS로 더 유익한 정보를 받아보실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친구맺기+인스타 친구맺기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55)
멋스런 제주 (407)
숨겨진 비경 (106)
명품 한라산 (87)
제 주 오 름 (34)
제 주 올 레 (34)
제주맛집&카페 (165)
제주도축제 (46)
캠핑&백패킹 (15)
여행 (34)
전국맛집 (25)
해외여행 (36)
생활의 지혜 (77)
세상과 만사 (567)
사는 이야기 (237)
블랙박스로 본 세상 (18)
블 로 그 (14)
초 대 장 (8)
모든리뷰 (43)




twitter
Daum 블로거뉴스 베스트 블로거기자
get rss
BLOG main image
감성 제주
제주의 숨겨진 비경, 맛집, 아름다운 이야기, 현장 등을 많은분께 알리고 있습니다.
by 광제

공지사항

  • 49,450,445
  • 8072,268
광제'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