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과 만사

담배를 피우며 걸어가는 여학생, 어떡하나

by 광제 2011. 2. 22.
반응형




여학생들의 길거리 흡연 어떻게 봐야하나

남녀 학생들이 길거리 딥키스가 시대의 흐름이라 어쩔 수 없이 받아들여야 한다는 사람들이 있던데, 도저히 그렇지 못하는 사람들은 정녕 시대에 뒤떨어지는 세대일까요. 그렇다면 기성세대로서 젊은 세대들의 어디까지를 받아들여야 하는 것일까. 길거리에서 담배를 피우는 여고생들의 모습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것도 혹시?


애들과 함께 용인 에버랜드에서 놀이기구를 즐기며 이동을 하던 때였습니다. 어처구니없는 광경을 처음 목격한 것은 아내입니다. 옆구리를 툭툭 치면서 턱으로 앞에 가는 여학생들을 가리키며 잔뜩 인상을 찌푸립니다. 고등학생으로 보이는 여학생 두 명이 걸어가고 있었는데, 가만 보니 이 중 한 여학생이 담배를 피우면서 걸어가고 있는 것이었습니다.


순간 이 광경을 보고 가장먼저 취한 행동은 뒤따라오고 있는 애들의 시선을 가리는 것이었습니다. 담배는 몸에 해로우니 피워서는 안 되는 것이며 더욱이 어른이 되기 전에는 절대 해서는 안 되는 행동 중에 하나라고 가르치던 부분이라 나도 모르게 반사적으로 취한 행동이었습니다.


요즘 여고생들, 약간만 치장을 하고 사복으로 갈아입으면 분간을 할 수 없을 정도로 어른스럽습니다. 하지만 전체적인 외모는 그리 보일지 몰라도 눈빛과 앳된 이미지의 얼굴에서 학생티를 감춘다는 것은 그리 쉬워 보이지는 않습니다. 이따금씩 눈치를 보며 뒤돌아보는 표정에서 그걸 읽을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꽤나 쌀쌀한 날씨여서 비록 옷을 두툼하게 차려 입기는 하였지만 여고생이 분명합니다. 틀려봐야 여대생, 학생인 것만은 분명합니다.


담배를 손가락에 끼워 잡은 모습도 아주 과감합니다. 누구한테 배웠는지 모르지만 아주 제대로(?)배웠습니다. 연신 피워대는 담배, 연기도 시원스럽게 하늘을 향해 내뿜습니다. 담배를 피운다는 사실을 알아차린 것도 하늘로 치솟는 담배연기 때문이었을 정도였으니까요. 더욱 가관인 것은 다 피운 꽁초 또한 길가 옆 잔디밭으로 아주 자연스럽게 던져 버립니다. 못된 것은 골고루 배웠습니다. 애꿎은 에버랜드 미화원만 고생하게 생겼습니다.


혀를 찰 수밖에 없는 광경이었습니다. 과거 학생들에게 훈계를 했다가 봉변을 당했던 경험이 있었던 터라 불러 세워, 뭐라고 하고 싶지도 않습니다. 초등학교에 다니는 애들과 동행  중이라 더욱 그렇습니다.


최근 청소년보호법에 의해 청소년들의 흡연에 대한 단속이 강화되고 있다고는 하지만 실제 흡연율은 더 늘고 있고, 이러한 학생들의 길거리 흡연도 심각한 수준으로 늘고 있는 것 같아 더욱 안타깝고 또한 흡연 여부 보다, 주위의 시선은 아랑곳없이 아무 곳에서나 담배를 피워 무는 무분별한 사고방식은 더욱 심각해 보입니다. 아무리 자기주장이 강한 시대를 살고 있다고는 하지만 이건 아니다 싶습니다. 저는 이런 모습 보고 살아가야 한다는 것이 너무 불편한데, 여러분들 생각은 어떠하신지요.

공감하시면 아래view추천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 가능합니다.
반응형

댓글68

  • 이전 댓글 더보기
  • Favicon of http://blog.daum.net/demeter73 BlogIcon 동글이 2011.02.22 11:33

    어른들이 하는거니 멋져보이기도 하고 해서, 호기심에 배우겠죠.
    건강에 안좋은거니 그런건 안배워도 좋으련만...ㅡㅡ;;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2.22 11:40

    에버랜드에 가면 아주 당연하게 이런 행동들을 하는 경우를 많이 보았습니다.
    담배 피는게 나쁘다기보다는 좀 지켜줄건 지켜 줘야...
    저도 피지만, 이런건 별로..ㅠㅠ
    아 최근 전자 담배로 테인지 햇습ㄴ다.
    남에게 피해 안주려구요~ ㅎㅎ
    한 일주일 되어가네요~
    답글

  • 지나가다 2011.02.22 12:55

    여학생 뿐 아니라 길에서 담배를 피는 사람들은 다들 타인에게 실례인거죠
    글 읽어보니, 고딩인지 확실한것도 아닌데
    대딩이든 고딩이든 암튼 여학생이 담배를 핀다는 사실이 불편하신가보네요
    길에서 담배를 피고 꽁초를 마구 던지는 행위는 50대 남성 어르신이든 누구든 용서될 수 없는 행위일진데,
    '여학생'에 비난의 방점이 찍혀있는 걸 보니, 언급해주신 대로 시대에 뒤떨어지는 분인게 맞는듯.
    답글

  • Favicon of http://www.hjstory.net BlogIcon HJ 2011.02.22 13:28

    심기가 참 불편합니다.
    어린이 공원(놀이터)가면 벤치에 교복입고 담배 많이 피우는데.. 무서워 말도 못 걸겠고.ㅠㅠ
    CCTV로 이런거 단속하면서 스피커로 주의주면 어떨까요?
    답글

  • Favicon of https://shain.tistory.com BlogIcon Shain 2011.02.22 13:45 신고

    어린애들 어른이든 여자든 남자든 길거리에서 담배피는 거 말려야하는데
    저거 경범죄로 한번 현장신고하는게 나중을 위해서도 좋을 것 같습니다
    야단이나 걱정이 먹힐 것 같지 않고...
    자신의 행동에 책임진다는 걸 배워야하지 않을까 싶네요...
    답글

  • 카이 2011.02.22 14:12

    법으로 금지되어있기 때문에 반대하시는 겁니까 아니면 저 아이들이 여고생이기 때문에 걱정을 하시는 건가요? 길거리 흡연하는 수 백 만 명의 성인남성에게는 혹시 훈계하신 적은 없으신가요? 담배는 성인에게도 청소년에게도 나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길거리흡연은 모두에게 피해를 줍니다. 어른이 되기 전에 해서는 안되는 행동이란 것은 어른이 되면 해도 되는 행동이다라는 것처럼 들립니다. 수 백 만 명의 성인남성들이 길거리 흡연을 하고 담배꽁초를 버리는 것에는 이의를 제기하지 않으시면서 어째서 여고생에게만 그 잘못을 물으시는지, 안타깝습니다
    답글

    • 글쎄요...? 2011.02.23 04:00

      그럼 당신은 "성인"과 "미성년자"가 뭐든 다이다이 맞먹고 똑같아야 한다고 생각하나요?

      제발 좀 그런 생각을 버릴 순 없나요? 그릇된 "평등의식"말이에요.

      그런 식이라면 어째서 세계의 모든 국가들이 미성년자 흡연/음주를 금하고 있는지 설명해보세요.

      물론 성인이라도 아무데서나 꽁초를 버리는 일은 나쁩니다. 하지만 그런 어른들이 있다고 해서 저런 식의 행동이 퉁치기 되는 건 아닙니다.

      뭔가 크게 잘못 생각하고 있네요... ㅉㅉ

  • Favicon of https://9oarahan.tistory.com BlogIcon 아라한 GO 2011.02.22 15:33 신고

    쩝...세상이 변하고 있는데 어쩌겠습니까..근데 아직은 좀 보기가 그렇더라구요.
    저두 흡연을 하지만...길거리에서 남자든 여자든 담배 피는건 좀...그렇습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yings17.tistory.com BlogIcon 설보라 2011.02.22 16:03 신고

    이런 모습을 많이 안 봤으면 싶은데 자주 눈에 띄니 문제네요~
    금연하자고 하는 판에 길거리에서 저러는 것은 어떤 걸리는 법이 없이는
    뭐라하기도 그렇고 난감하네요~요즘 학생들이 보통 드센것이 아니라서~~어른들이
    뭉쳐서 뭐라하면 몰라도 혼자는 감당하기 힘들죠! 먼저 어른들도 길거리 담배는 삼가해서
    본보기를 보여주면 더 좋겠네요~^^
    답글

  •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k2848048k BlogIcon 박씨아저씨 2011.02.22 16:06

    흐미~~` 그냥 꽁초 주워서 주머니에 바로 넣어 줘야 하는데~~
    답글

  • Favicon of http://unalpha.com BlogIcon 언알파 2011.02.22 19:12

    뭐라고하려고 해도 아이들이 무서워서 용기내기가 쉽지 않아요 ㅠ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2.23 02:31

    한숨만 나옵니다...에휴...
    머가 좋아서일까요?
    나쁜것일 수록 쉽게 배운다더니...
    요즘아이들은 쉬워도 너무 쉽네요ㅜㅜ
    답글

  • 웃기는 세상 2011.02.23 03:56

    저런 썩을 계집들은 100% 이렇게 말할 것이다:

    --> "남자들은 다 하면서 왜 여자에게만 문제를 삼느냐? 성차별이다" ㅋㅋㅋ

    하여간 요즘은 별노무 게 다 "남녀평등"이다. --> 군복무만 빼고. ㅎㅎ


    여러소리할 거 없다. 저 계집들이 그토록 갈구(?)하는 것이 "남녀평등"이라면 마땅히 몽땅 다 잡아다가 사병으로 군복무시켜라. 만일 그걸 하고 온다면 뭔짓을 하건 상관 안하겠다. --> "남녀평등"이라며? "남녀평등"인데 왜 어째서 유독 군복무에서만 열외인가? 앞뒤가 안 맞잖아? ㅋㅋ

    정말이지 한국은 저런식으로 "평등"이니 "인권"이니 하는 것들의 가치를 잘못 학습한 븅신들 땜에 망할 것이다. ㅎㅎ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2.23 04:17

    담배끊고있는 내가 자랑스럽내요 ㅎ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2011.02.23 12:41

    거참..할말이없습니다..
    호기심이든 어떤 이유를 막론하고
    흡연은 정말 안좋아요..
    답글

  • Favicon of https://dudcjfdlgod1.tistory.com BlogIcon ♡솔로몬♡ 2011.02.23 14:55 신고

    아이들의 담배 문화는 정말 심각해요
    멋있어 보이려고 호기심에 시작한 아이들
    이제 정도를 너무 지나 쳤네요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2.23 22:10

    저런 행동이 더 어린 아이들에게 영향을 미칠까봐 두렵습니다.
    답글

  • 스밀라 2011.03.17 06:10

    미성년자의 흡연만이 문제인 게 아니라 특별히 '여자' 미성년자의 흡연이라 문제인 상황인가요? ㅎㅎ 여자는 아침에 남의 집 방문하는게 아니라던데요, 재수없다고. 담배가 건강에 나쁘다, 길거리 흡연은 범죄다, 미성년자는 담배를 피지 말아라 까지 이해하지만 일단 다른 누구보다 '여자' 미성년자가 길거리 흡연을 하다니 말세다, 라는 식의 논리는 여자가 아침에 남의 집 방문하면 안된다는 논리와 같은 거 아닌가요. 고로 님은 시대에 뒤떨어진 게 아니라 그냥 편견이 있는 듯 보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ddd BlogIcon ㅇㅇ? 2011.04.17 12:10

    저런걸 길빵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학교에서 지금 반에서 40명중 절반이상은 담배를 피고 있고요(학교에서도 핍니다.) 어떤 학교는 학생들을 위해 흡연실을 만들어 놓기도 했고요. 여자들도 학교에서 다 화장하고 몰래 피기도 합니다. 대부분 호기심으로 핀다고 하지만.. 초등 학교때 부터 중학교 때일뿐이죠 지금은 스트레스때문에 핍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dddㅁㅁ BlogIcon ㅇㅇ? 2011.04.17 12:10

    바보같은 일이죠.. 암튼 담배을 파는 사람이나 만든 사람이나 피는 사람이나 다 똑같다고 보네요..
    답글

  • Favicon of http://dddㅁㅁ BlogIcon ㅇㅇ? 2011.04.17 12:11

    바보같은 일이죠.. 암튼 담배을 파는 사람이나 만든 사람이나 피는 사람이나 다 똑같다고 보네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