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과 만사

중학교 가자마자 흡연 장면 목격한 아들, 어떡해

by 광제 2012. 3. 14.
반응형






아들 녀석이 올해 중학교 1학년이 되었는데요,
어제는 아들 녀석에게 뜬금없는 질문을 하나 받았답니다.

"아빠는 담배를 왜 끊었어요?"

"몸에 나쁘니까 끊었지. 그건 갑자기 왜 물어?"

"아니..학교에서 선배들이 담배 피우는 걸 봤거든...." 녀석이 말끝을 흐립니다.

이제 청소년단계에 접어든 아들, 가장 염려했던 부분인데 결국 보고 말았군요.
중, 고생들이 학교에서 흡연을 한다는 얘기야 평소에도 여러 번 들은 적이 있지만, 그래도 이제 중학생이 된 아들에게는 영향이 없었으면 했는데, 생각보다 이른 시간에 험한 광경을 직접 보고 말았네요. 그래서 조금은 당황스럽습니다.

23년간 피웠던 담배를 끊은 것이 2007년, 담배를 끊게 된 직접적인 원인은 커가는 애들 때문이었습니다. 당시 아들 녀석이 초등학교 2학년, 작은애는 유치원엘 다녔습니다. 어린이에게 간접흡연이 얼마나 해로운지를 알고 있었기에 당시 나에게는 어떻게든 결단을 내리지 않으면 안 되는 이유였습니다. 이제 막 학습능력을 키워야 할 나이이기도 하고 평소에도 아토피성 피부를 갖고 있는 둘째를 위한 나로서는 특단의 조치였던 것입니다.

간접흡연이라는 것이 한창 학습능력을 키워야할 아이들에게 얼마나 악영향을 미치는지 알고 있기에 이번에 아들의 입을 통해 들은 선배들의 흡연 장면 목격은 적잖은 고민거리로 다가올 수밖에 없는 것입니다. 워낙 자기주관이 강한 시대에 살고 있는 어린이들이나 청소년들에게 옳고 그름에 대해 아무리 주입을 시킨다 한들 별무소용일 것 같아 최소한 아들 녀석에게라도 청소년흡연의 부당성에 대해 설명은 해야 할 것 같습니다.



사회적으로 청소년 흡연에 대해선 얼마나 심각하게 생각하고 있을까. 지난해 11월, 한 온라인 설문조사 기관의 청소년 흡연에 관한 조사에 따르면 청소년들이 담배를 피우는 동기는 호기심이 34.8%로 가장 높았고, 그 다음이 친구의 권유(34%), 그리고 학업으로 인한 스트레스 때문에 담배를 피운다는 아이들도 22%나 되었다고 합니다. 또한 청소년들이 담배를 피우는 또 다른 이유는 '흡연을 통해 성인세계를 체험하고 또래집단 사이에서 인정받고 싶어 하는 수단'으로서 사용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몇 해 전, 유명잡지에 ‘아이들의 흡연을 하게 되는 원인’에 대해 실린 적이 있습니다. 어린이나 청소년들이 시청하는 TV프로그램에 흡연 장면이 노출되면 아이들의 흡연 시작율이 극적으로 증가한다는 내용입니다. 금연운동가들이 청소년이나 어린이들을 향한 담배광고와 판촉을 제한하기 위한 오랫동안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TV나 영화에서는 흡연을 유혹하는 장면들이 아직도 널리 방영되고 있다는 것이 문제라는 것이지요. 이런 점만 보더라도 학교 내에서 선배들의 흡연 장면은 다른 아이들에게 얼마나 많은 영향을 끼칠지 짐작하고도 남음이 있습니다.

근래 들어 많은 사람들은 청소년문제의 대책을 요구하면서 일진이나 불량서클, 학교폭력 등과 같은 청소년 세대 간 문제 해결에 대해 얘기를 많이 합니다. 하지만 청소년들의 흡연이나 음주를 근본적으로 억제하기 위한 효과적인 대책이 무엇보다도 우선시 되야겠다는 생각입니다.

친구나 선배의 권유로 호기심에 담배를 피우는 것도 심각하지만, 부모의 잦은 담배 심부름, 그리고 설마 담배를 피우겠냐는 방심이 자칫 우리의 아이들의 흡연율을 키우는 결과를 초래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에 대해서도 어른들이 끝없는 관심이 가져야 할 것입니다.

추천은 또 하나의 배려입니다.
반응형

댓글29

    이전 댓글 더보기
  • Favicon of http://blog.daum.net/hunymam2 BlogIcon 시골아낙네 2012.03.14 07:56

    에휴~~제발 담배만은 절대 배우지 않기를 바라고 또 바라는 아낙입니다^^
    큰녀석은 기흉 수술을 두번이나 해서 담배 근처에는 가지 않아서 다행인데..
    피씨방 출입이 잦은 둘째녀석이 걱정이네요~~ㅎ
    오늘 하루도 화이팅요~~~~파르르님~^^*
    답글

  • Favicon of https://pusyap.tistory.com BlogIcon 푸샵 2012.03.14 08:07 신고

    아...비록 담배를 피웠고, 다행히 지금은 끊었지만...
    사춘기와 성장기 시절엔 피지 않았다는 것을 다행스럽게 여기는데...
    배우지 말았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건강하고, 행복한 수요일 되세요. (⌒▽⌒) 파르르님!~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3.14 08:32

    아이들이 좋은걸 봐야하는데 선배들이 피고 이으면
    좀 그럴꺼같아요. 정말.. 에잇. 너무 한다.ㅠㅠ
    답글

  • Favicon of https://clason.tistory.com BlogIcon 오드리햇반 2012.03.14 09:07 신고

    아드님이 현명하게 대처하리라 생각해요...
    자녀들을 위해 23년간의 흡연생활을 청산하신 파르르님도 대단하십니다~ㅎㅎ
    오랜만에 쌀쌀하지 않은 아침이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답글

  • 중학교 들어가면 친구를 잘 만나야 할텐데..
    그래도 아드님이 현명하게 잘 고를거라 생각해요.
    선배들인 중 3 정도면 한창 필 나이(?)긴 하지요. 가장 펴선 안될 나이에
    가장 많이들 시도할 나이대라고 통계를 본 적이 있어요.
    울나라 흡연 문젭니다 문제..
    답글

  • 익명 2012.03.14 09:13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donghun.kr BlogIcon 멀티라이프 2012.03.14 09:21 신고

    에구구...
    학생흡연은 여전하네요...
    학생인권 인권 하면서 교육하기도 쉽지 않을텐데 말이에요.
    답글

  • 관심과 대화, 사랑이 아이들을 지켜주는데 큰 힘이 될 것 같아요.
    울 아이들은 몇살때부터 담배를 피우게 될지 갑자기 궁금해집니다^
    답글

  • 빠박이 2012.03.14 09:29

    흡연은 어릴때부터 신경 써줘야할것 같습니다
    어른들도 먼저 노력해야죠 ^^
    답글

  • Favicon of https://daddymoo.tistory.com BlogIcon 아빠소 2012.03.14 09:57 신고

    법으로는 청소년들에게 담배 판매도 못하게 하면서 정작 학교에서는 학생들 흡연에 대해
    허용하는 분위기입니다. 우리 어릴때만 해도 소지품 검사하기도 하고, 담배피다 걸리면
    죽도록 맞고 했지만, 이제는 일부 학교의 경우 재떨이까지 비치하기도 하고, 지정된 장소
    에서 흡연하도록 계도한다고 하네요. 아무리 막아도 근절되지 않기에 숨어서 지저분하게
    하지말고 공개적으로 피워라~ 하는 방법이랍니다.
    답글

  • 헉... 학교에서 흡연도 한단 말입니까.. ㄷㄷㄷ
    근대.. 저도 담배 끊어야 겠내요...^^;;
    답글

  • Favicon of http://blog.daum.net/01195077236/ BlogIcon 행복한요리사 2012.03.14 11:24

    너무 놀랐을것 같아요...
    오늘은 사탕을 준비하셔야겠는데요~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s://40nons.tistory.com BlogIcon 쩡전 2012.03.14 11:54 신고

    피우게 만드는 여러 환경도 문제지만
    한번 피우면 끊기 힘든 게 진짜 큰 일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redtop.tistory.com BlogIcon 더공 2012.03.14 12:12 신고

    법으로는 미성년자에 담배를 팔 수 없도로 하면서 피우는 것에 대해서는
    아무런 안전망이 없는 이상한 법. 분면 담배를 판 사람이 있을테고, 사는 사람이 있을텐데 말이죠.
    어쨌든 안좋다 말만 하지 말고 적극적으로 계도할 수 있는 뭔가가 필요한 문제라 생각됩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BlogIcon 박상혁 2012.03.14 12:59 신고

    정말 요즘 학교근처를 가보면 답이 안나오는 상황입니다.
    담배도 그렇고,,,,아닌 대다수의 애들이 뭘 보고 배울련지
    답글

  • Favicon of https://preciousness.tistory.com BlogIcon ♡ 아로마 ♡ 2012.03.14 13:06 신고

    흡연은 시작에 불과하죠...
    좀 있으면 더한 것도 볼거에요 ㅡㅡ;
    답글

  • Favicon of https://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2012.03.14 13:53 신고

    학주에게 바로 전화를 해야겠습니다...
    파르르님의 심정이 이해가 갑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fred-grace.tistory.com BlogIcon 무념이 2012.03.14 15:33 신고

    정말 걱정이 안될수 없을 것 같아요...
    에휴~
    답글

  • Favicon of http://coreawin.tistory.com BlogIcon 하우디 2012.03.14 22:36

    흡연두 미디어에 의해 영향을 받는데 폭력은 오죽하겠습니까 학교폭력도 영화등에서 욕하고깡패문화의홍수가 만들었지요 욕하지않는영화가없듯 이러한것들이 청소년들을 병들게 하네요
    답글

  • Favicon of http://blog.daum.net/winner3949 BlogIcon 석이 2012.03.15 20:04

    학교다닐때 당구장에서 장난삼아 한번 피워본 담배...

    그 담배를 아직까지 물고 다닐줄이야...ㅠㅠ

    학교 들어가서 처음...이런것들을 접할수 있을텐데

    절대로 피우지 말았으면 좋겠어요....좋은 친구들만

    만나서 좋은 학창시절을 보낼수 있길....뭐.....꼭 담배를 피운다 해서

    나쁜것만은 아니지만....담배는 대학 졸업하고^^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