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멋스런 제주

가장 먼저 봄이 찾아든 서귀포의 거리

by 광제 2010. 2. 22.
반응형



매화와 유채꽃 만발한 서귀포의 봄

이제 정말 매서웠던 추위가 물러갔나 봅니다. 아! 이를 시샘하는 꽃샘추위가 남아 있네요. 하지만 어제 서귀포의 날씨는 앞으로 있을 꽃샘추위도 아랑곳 않은 채 완연한 봄 날씨였습니다.
 
멀리 바라보이는 한라산 자락에 쌓여있던 백설이 오전에는 하얗게 보이더니 오후 들어서는 거의 보이지 않을 정도로 따뜻한 날씨를 보였습니다. 걸치고 있었던 외투도 벗어 제쳤습니다.

가장 먼저 봄을 알린 것은 역시 매화였습니다. 잎보다 꽃이 먼저 피는 매화는 겨울철 내내 앙상했던 가지에 언제 그랬냐는 듯이 볼그랗고 수줍은 꽃망울을 활짝 터트렸습니다. 연분홍의 매화와 함께 제주도의 상징인 샛노란 꽃물결의 유채꽃도 장관을 연출합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따뜻한 곳 서귀포의 천지연 광장에서부터 해안을 따라 중문관광단지까지의 도로 곳곳에서 만난 서귀포의 봄소식을 사진으로 전해드립니다.
























 Daum아이디만 있으면 가능합니다. 구독+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69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