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과 만사

식당에서 진상손님 쫓아내는 4가지 단계별 유형

by 광제 2011. 3. 30.
반응형


누구나 공감해, 식사 후 식당에서 볼 수 있는 천태만상

며칠 전 지인들과 어느 음식점에 유쾌한 시간을 가진 적이 있답니다. 대개 사람들이 단체로 음식점을 이용하는 경우, 일반적인 회식도 있을 수 있고, 긴히 논의할 일이 있거나 또는 우애를 돈독히 하기위한 상견례의 자리일수도 있습니다. 저는 가장 후자로서 초면인 사람들과 우애도 다지고 건설적인(?) 이야기들이 진지하게 오가는 중요한 자리였답니다. 당연히 시간이 조금 지체될 수밖에 없는 경우였지요.

보통 단체로 회식하는 경우, 더군다나 고기를 굽는 집이라면 빠르면 한 시간 이내, 길어봐야 두 시간 정도는 음식점에 앉아 있질 않나요? 우리 일행 또한 고기를 굽는 한식당으로서 대략 한 시간 반 정도 앉아 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그런데 손님들 즉, 우리들은 오래 있었다고 생각을 못했는데, 반대로 음식점에서 보면 이시간이 지루하다고 느껴지나 봅니다. 돈 되는 건 더 이상 시키지 않고 밑반찬만 시키면서 소주병만 까대는 일명 진상손님처럼 말입니다. 실제로 우리일행은 진상손님처럼 행동하질 않았는데, 그런 대접을 받는다면 정말 황당할 노릇이지요.

얘기를 풀어가기 쉽도록 하기 위하여 오늘 이글에서만 오래 앉아있는 손님을 '진상손님'이라 부르겠습니다. 우리일행의 탁자위에 차려진 음식들이 거의 떨어져갈 무렵, 음식점에서는 우리를 진상손님이라 생각했는지, 눈에 보이지 않는 본색들을 서서히 드러내기 시작하는 것이었습니다. 일행 중 다른 사람들은 눈치를 못 채는 것 같았지만 예리한 제 눈을 피해가진 못했지요.

이 음식점에서 크게 드러나진 않았지만 진상손님을 쫓아내기 위해 어떠한 행동을 했는지 하나하나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1. 숯불을 뺀다.

이 정도는 어느 음식점이나 쉽게 볼 수 있는 광경이기도 하지요. 더 이상 고기를 구울 기미기 보이지 않는다고 생각이 되면 무용지물인 숯불, 하지만 요즘처럼 날씨가 쌀쌀할 때에는 숯불을 계속하여 남겨두면 춥지도 않고 참 좋은데 말입니다. 고기를 얹어 놓은 석쇠가 계속 달궈지기 때문에 빼려는 것도 있지만, 그 이유 때문이라면 다른 방법도 있지요. 꼭 빼고 싶다면 손님들에게 미리 양해를 구해도 될 터인데 말입니다.

2. 시키지도 않은 후식을 갖고 온다.

지극히 정상적인 모습으로 보일 수 있을 겁니다. 하지만 가만히 살펴보면, 느그들은 진상손님, 이제 마지막이니 그만 먹고 일어나라는 뜻일 수도 있다는 점 잘 알아두시기 바랍니다. 물론 손님들이 직접 후식을 요구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런 경우는 빼고, 시키지도 않았는데 후식을 갖고 온다면 다분히 그런 의중이 깔려 있다는 것입니다. 후식까지 대령했는데 일어서지 않는다? 조금 강하게 나가야지요.

<사진은 실제 상황입니다. 숯불이 사라진 탁자, 이미 소주잔에 소주도 남아있는데도 불구하고 쟁반을 들고 와 그릇을 모조리 빼갑니다. 덕분에 탁자 위만 휑하니 지저분한 모습이 그래도 드러납니다.> 

3. 그릇을 뺀다.

아니 그릇은 손님들이 다 일어선 다음 빼는 게 정상이지요. 아무리 진상손님이라 한들 한참 먹고 있는데, 쟁반을 들고 들어와 빈 그릇은 물론이고 음식물이 남아있는 그릇까지 모두 빼가버리면 정말 곤란하지요. 실제로 소주잔에 소주가 남아 있는 것을 보면서도 소주잔까지 빼가려는 것을 간신히 제지를 하였답니다. 그런데 안주가 남았던 그릇을 빼버려서 안주가 없어요..ㅜ 하지만 음식점 입장에서 보면 진상손님을 대하는 특단의 조치임을 모를 리 없습니다. 아무리 그래도 할 얘기가 남았는데 일어날 순 없지요.

4. 추가 후식을 갖고 온다.

지금까지 얘기했던 유형 모두는 실제로 며칠 전에 단계별로 겪었던 일들입니다. 음식점의 사정까지 배려를 해주는 손님들은 없겠지만 우리일행들 또한 긴한 얘기들이 많이 남았기에 금방 일어서지 못했다는 점, 심히 유감스럽지만 안주를 빼버려도 못다 한 이야기는 계속 되었지요. 문을 열고 들락거리는 식당 아주머니, 안색이 상당히 어두워 보입니다.

"더 앉아 계실 거면 커피라도 내어 올까요?"
이거 얼핏 대단한 서비스로 보일지 모르지만 알고 보면 의미심장한 제안이지요.

"아뇨 됐습니다, 이제 일어설 겁니다."라는 얘기가 나오길 기대하는 것이지요.
하지만 어쩐답니까. 아직 조금 더 있어야 하는데 말입니다. 덕분에 커피도 마셨습니다.

어쨌거나 응당의 비용을 지불하고 이용하는 음식점인 만큼 꼭 밥만 먹으러 가는 것은 아니라고 보여 지는데요, 이런 손님들의 행동이 식당 측에서는 그다지 유쾌해 보이니 않는 가 봅니다. 그렇다고 해서 대놓고 눈치를 주면 안 되지 않나 생각합니다. 어때요 많이 공감하시지요?

공감하신다면 아래view추천도 꾸욱^^

반응형

댓글92

  • 이전 댓글 더보기
  • 진상아.ㅉㅉ 2013.03.04 01:37

    무섭내. 사진까지 찍어서 올리고.ㅋ 참 그렇게 살고싶소? 할 얘기가 남아서 일어날수없다? 저런 눈치까지 받으면서 계속 쳐 앉아있고 싶소?ㅋ 뭘 얼마나 버텼으면 후식에다 커피까지 마셨소?ㅋ 이딴글로 주접싸면 사람들이 옳거니 공감만 쳐 눌러줄지 알았소? 본인이 잘아내~ 진상이란거.ㅋ
    답글

  • 진짜 진상이 누군데 2013.09.24 10:50

    아니 이사람들이 진짜 진상이 뭔지 모르면서 나불거리고 계시네 한시간반 앉아계셨대잖아요 한시간 반!!!!! 밥먹는데 한시간 반은 걸리는건 당연한데. 뭘 세네시간 앉아있었던것도 아닌데 진상이라고 난리야. 양심얘기까지하고 ㅋㅋㅋ웃기지도않네 꼭 이런사람들이 식당가서 내 입맛에 안맞으니 음식 다시해오라고 지랄떨지. 꼴랑 한시간반 앉아있는것도 못참아서 나가라고 지랄떠는 이가게 이름이나 말해주세요 어딘지나 압시다
    답글

    • BlogIcon 2014.03.29 01:12

      마무리해야할시간이라면~~한시간반은 쫌 심한듯요~~
      이차를 가시는게 옳지않나싶은데요
      끝까지 커피까지 마셨다는게 대단합니다요

  • 도저히 추천을 못 누르겠음. 상당히 지난글이지만 지금 식당을 하는입장에서 글보고 화까지 나려고함.내 식당에 단골... 진상 단골이 있는데 세명이 와서 낙지볶음 1인분(6500원)시키고 막걸리 한병에 한시간 반 노가리 풀다가 감. 그 사이사이 냉국 순두부 계속 리필 .....아무리 한가한 시간에 와도 짜증부터남.역지사지 입장바꿔 생각해보면 다 해결됨
    답글

  • 놀랍다 2014.07.27 05:33

    글쓴 사람 너무하네
    답글

  • BlogIcon 초장집 2014.08.07 18:38

    ㅡㅡ 진상은 지가 진상인지 모르지 ..
    답글

  • BlogIcon 호이호이 2014.09.27 21:53

    전 식당주인 인데 한가해서 테이블이 남을땐
    손님들 한시간이던세시간이던 이야기를

    나누고 시간 보내도 별로 신경 안씁니다.하지만 더운 여름에나 겨울엔 에어컨비나 난방문제가있습니다 그럴땐 양해를 구하고 선풍기나 담요를 드리지요.허나 손님들이 자리가 없어줄서있을땐 과감히 말합니다 죄송하지만 자리좀 양해한다고 말하면 10에10은 다이해하고 불만있더라도 표출못합니다 왜냐면 뒤에 기다리는 손님들 눈치를보니까요 그리고 후식가져다준다고 빨리나가라는 의미가 아닐수있습니다 저는테이블에서 담화나누는손님에게 종업원들이 바빠서 무신경 하는 모습이 싫어 제가 후식을 드립니다 글쓴이님 일반화의 오류확실합니다 그리고 식당마다 정리할때 특성이있는데 제가게는 다먹고 어지러진 밥상에서 담화나누면 제가 심난해서 먼저 치운다고 말한후 편하게 이야기나누라합니다 이것도 글쓴님 잘못생각한걸수도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가게는 썰렁한거보다 북적대는게 보기좋다는 생각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ㅋ BlogIcon ㅋㄷ 2014.12.18 02:18

    글쓴이 최소 서빙경험없는사람 ㅋㅋ 극혐
    답글

  • BlogIcon 진상왕 2015.02.21 16:26

    결국본인이진상이셨네요 ㅎㅎㅎ
    답글

  • 극혐 2016.08.04 11:17

    하지만 어쩐답니까. 조금 더 있어야 하는데 말입니다.
    라는 말에 소름.. 나라면 그냥 나왔겠네
    답글

  • 진상필 2016.12.21 21:17

    본인이 진상이라는걸
    너무 잘 풀어서 써주셨군요 ㅋ
    이러이러한 상황에서까지도 난 진상짓을 한다!
    ㅋㅋ
    답글

  • 진상짱나 2017.11.16 12:37

    그렇게 눈치주었으면 좀일어나자
    더안먹을꺼면 굳이 앉아서 수다떨바에 다른대로 옮긴던지 님도 진상은 맞습니다
    답글

  • 진상짱나 2017.11.16 12:38

    진상 맞네요~~~
    그분입장에서도 충분히 기다려겠지요 그렇게 눈치를 줬음 저같으면
    얼렁 일어나서 할애기있음 장소를 옮겨서 이야기를 하시던지요

    답글

  • 사장 2018.07.19 23:23

    진상이네!
    상 진상!!!


    답글

  • 지나가다 글 남깁니다 2018.12.07 02:26

    전혀 공감이 되지 않네요. 중간에 음식이 있는 접시까지 다 치운 건 조금 기분이 나쁠 수도 있겠지만, 식당에서 음식을 다 먹었으면 응당 그만 일어나야 하는 거 아닙니까? 식당 주인 입장에서는 손님이 한 명이 있더라도 계속 신경이 쓰이는 거고, 그런 상황이었다면 당연히 기분이 안좋을 겁니다. 상대방 입장에서 생각해보면 됩니다. 정말 할 얘기가 너무 많았다면 다른 가게에서 2차 하시면 될 일을 굳이 고집을 부린 걸로밖에 안 보입니다.
    답글

  • 진상들 특징 2019.01.18 16:29

    자기가 진상인줄 모름,기본적 상식이 없음
    답글

  • 진상이네 2019.04.22 11:04

    먹었음 일어나야지?
    나 요식업 일한다
    기본 1시간으로 잡는데
    3시간까지 있는사람 본적 많다
    게다가 저런건 솔직히 진상으로 취급도 안하고
    손짓으로 쳐부르고 반말하는인간 태반이다
    손짓? 개념♪♬♫없는짓인데 벙어리냐고 묻고싶다 진짜ㅋㅋ그리고 얘기할게 많으면 자리옴겨서 커피집을가든가 해야지 커피는 테이크아웃도 되니 자리에 크게 신경 안쓰지만 매출은 나오잖냐
    그쪽 입장만 생각하지말고 다른이 입장도 생각해줫음 좋겟다 대부분손님이 님처럼 오래있으면 먹으러온 다른 손님은 밖에서 기다리거나 딴데간다.
    이런것도 포스팅이라 하는건가?

    답글

  • 진상이네 2019.04.22 11:07

    한가할땐 일하는사람도 신경 안써
    근데 바쁘고 손님 많은데 그러면 업주,먹으러온 다른 손님들에겐 민폐이자 진상이라는걸 알기바람
    답글

  • 진상이네2 2020.01.24 17:48

    ㅇㅇㅇ 진상이네
    본인 생각밖에 못 하는 진상이네
    답글

  • 병신 2020.01.27 01:37

    뒤져라 병싡♩♩♬새기 이런새기들은 안뒤지고뭐하냐ㅋㅋ
    답글

  • BlogIcon 열받네 2020.06.06 22:13

    진상은 지가 진상인줄 모른다.
    지 주제도 모른다.
    주제도 모르면서 대접받기만을 바란다.
    주접떨고 앉아있다.
    목소리만크면 다인줄 안다.
    까보면 별거없다.
    주둥이만 살아있다.
    눈치가 없으면서 빠른척 한다.
    그러니 진상이다. ㅅ ㅂ
    답글